•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69
신랑의 상사께서 40 다 되가는 나이에 결혼을 하셨는데..
얼추 20~30만원대의 결혼선물을 통해 무언의 부담을 드리려 합니다.
비싼 부부찻잔이나 명품 넥타이는 신랑이 별로라고 하네요 흥-_-
님들은 무슨 선물 받으셨을때 기쁘고도 부담스러우셨나요?


캣우먼

2007.12.31 09:06:10

음 이럴 땐 그 '형수'되실 분의 마음을 사로잡는 선물을 사야 좋다고 생각되는데 '비싼 부부찻잔'은 정말 오 노 땡큐이죠. 나만 그런가? 그런 개인취향 들어간 것보다 형수를 위한 아이디어 가전제품이 좋을 듯. 가령 리홈인가에서 나온 음식물쓰레기 분리수거기나 전자렌지형의 식기세척기 등. 원래 와이프한테 잘 보여야 부담 팍팍 들어간답니다요.

tulala

2007.12.31 09:09:22

오옷. 캣우먼님. 출산 축하드려요~ 저도 예정일 2월초라 마음이 조마조마하답니다.^^

Ashley

2007.12.31 11:20:40

1. 돈(상당히 많아야 함)
20-30만원:애들이 성의를 보였구나
50만원: 얘들 돈 많아? 나한테 돈 잔치 하는거야?
100만원: 어우 부담스러워...이직 안하나?
2. 웬만한 TV 드라마에 한번 쯤 등장한 명품 샴페인 - 돈페리뇽 (신혼여행가면서 로맨틱 무드 상승제 역할: 50만원 정도? 세계주류백화점 가격)
3. 잘나가는 작가의 그림(맨날 보면서 누가 줬는지 remind됨- 참 그 작가의 몸값이 올라가면서 더더욱 기쁨을 줌)
4. 스포츠 센터 연회원권(적어도 일년 내내 부담감 줌 - 이것도 가격 상당하던데)
5. 황금 몇돈 짜리 목걸이 - 디자인 별루 신경 안씀 - 어짜피 돈이나 마찬가지이지만...돈은 쓰지만 이건 남으니깐
20-30만원대는 아니네요. 부담은 과다할 때만 받기 때문에 좀 약한것 같아요. 그냥 기쁜 것 쪽으로 몰고 가세요.
음식물 쓰레기 분리 수거기 보니깐 생각나는게 음식물 쓰레기 건조기 비움도 강추입니다. 이거...근데 30만원 확실히 넘어요.

랄프

2007.12.31 12:26:20

와인셀러. 한 15병~20병 정도 들어가는 중간정도 사이즈.
중국산 하이얼 같은 것도 가격 대비 꽤 쓸만함다.

꽁치

2007.12.31 13:59:58

찻잔은 진짜 잘 안쓰게돼요..받을때 즐겁지도 않고(..);;

이진학

2007.12.31 20:41:45

20~30만원이면 별로 부담스럽지 않을거 같습니다.
(님만 부담스러운 액수 같습니다. ㅋㅋㅋ.)
쫌만 더 쓰삼. ^___^~~ 약해요.

돈 액수로 부담을 주는건 님만 부담 되는 일 같습니다.
그러고보니 뇌물 어떻게 하면 티안나게 잘 줄수 있을까요? 라는 질문이랑 별반다르지 않아보이는데요?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장편소설 <가만히 부르는 이름>이 출간되었습니다 캣우먼 2020-09-28 2827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17502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17583 1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83479 2
39 미적지근 [4] mint 2008-01-08 5007  
38 컴관련 - 프로그램 다운로드 실패, 바이러스인가요? ㅠ_ㅠ [2] gagiral 2008-01-07 4703  
37 시험에 떨어진 여자친구 어떻게 위로해 주는 것이 나을까요? [8] 삼삼 2008-01-07 7433  
36 시계브랜드 추천 좀- [8] 어둠의깊이 2008-01-05 5271  
35 여기는 일반 식당입니다. (좀 열받아서 주절주절...) [11] 피리소녀 2008-01-05 5107  
34 말못할 그녀의 사정 [7] 가락 2008-01-04 5110  
33 사랑니 발치 후 ♡ [7] gagiral 2008-01-04 6888  
32 카우우먼의 조리원 일상 [23] 캣우먼 2008-01-04 6363  
31 지갑.. [14] Sugarbabe 2008-01-03 4685  
30 긴급 질문 드려요:컴퓨터 관련 [7] 2008-01-03 4546  
29 캣우먼의 라디오 프로그램 [3] gagiral 2008-01-03 5319  
28 봉정암 가는 길 [7] 콩두 2008-01-03 5066  
27 그냥 지껄여 보는 바보같은 이야기...[상담좀 해주세요] [5] 연애하고파 2008-01-02 5884  
26 새해 맞이 10Km 마라톤 뛰고 오다. [17] Goozzang 2008-01-02 6060  
25 Lovely New Year [9] 클로이 2008-01-02 5104  
24 산후조리원의 밤 [16] 캣우먼 2008-01-02 6588  
23 2008년에는 [1] 매력녀 2008-01-01 5383  
22 2007년을 보내면서..이별을 맞이했습니다. [9] happyend 2008-01-01 5667  
21 성시경과 결혼하고 싶은 요즘 (캣언니의 하루키 사랑 같은것?) [8] gagiral 2008-01-01 6165  
20 대한 민국에서 여자로 살아간다는것.. [2] 오이시 2008-01-01 6179  
19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9] freetempo 2008-01-01 5143  
18 혼자 난리치다가.. [2] 浪漫猫 2007-12-31 6575  
17 마음이 변한 남자. [6] 코코 2007-12-31 7245  
» 부담 팍팍 줄 수 있는 결혼선물 뭐가 있을까요? [6] tulala 2007-12-31 7373  
15 요즘 듣는 음악 [2] 나이롱킹 2007-12-31 7282  
14 논쟁적 이슈들 [20] 캣우먼 2007-12-30 8625  
13 화성인과 금성인 [3] 당당하게 2007-12-29 7985  
12 혼자 다녀온 일본 [4] 오이시 2007-12-29 8463  
11 대갈 생일축하해! [19] tthat 2007-12-29 7825  
10 의욕이 없을때 어떻게 해요? [5] 사과 2007-12-29 9571  
9 BEFORE VS AFTER [3] 웃는얼굴 2007-12-28 12403  
8 취뽀했어요! [24] 오뎅윤 2007-12-28 11916  
7 캣우먼님, 축하드려요 :) [52] 마키 2007-12-27 16768  
6 아가를 위한 요리(특히 니나님 좀 보셔요) [4] 수연낙명 2007-12-27 12717  
5 처방 부탁 [12] 난...... 2007-12-27 124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