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new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087

일단 자한당이랑 바미당의 몰락은 바람직한데


민주당 내부 구도가 기득권 굳히기로 들어가는거 같네요 

민주당이 말잘듣는 김경수 밀어주고 상대하기 힘든 이재명을 민주당이 야당이랑 같이 밟네

김경수 드루킹을 김부선 스캔들로 깨끗이 밀어버리면 민주당 내부 기득권들이 꿩먹고 알먹네요

나서긴 바미당의 듣보잡이 나섰지만 아마도 그 배후엔 민주당 사람들도 개입되어 있을겁니다

원래 좀 이상한 김부선(김부선은 지금까지 여러번 법정에서 위증과 허위사실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습니다. 그리고 여러 사건들에서 평범의 수준을 가뿐이 뛰어넘는 폭발적 감정선을 보여줬죠. 난방열사도 상당히 미화되어 있죠. 난방열사사건에서 폭행당했다고 위증했다가 벌금도 받았구요. 정상은 아닌듯)뿐 아니라 이미소라는 멀쩡한 딸까지 개입했다는건 뒤에 여당 쪽에 믿을만한 든든한 줄이 있으니까 가능하지 않았나 싶네요. 이미소라는 듣도 보도 못했던 애가 조만간 방송에 아마 조금씩 자리잡아갈걸요


김부선 문제 깨끗이 해결 못할거라면 이재명도 여기서 정치인생 끝날 확률이 높죠

이재명 그릇이 그 만큼 밖에 안되는거고 반격에 성공한다면 다음대 대통령 자리까지 바라보고

진보의 탈을 쓴 민주당도 한번 갈아엎어 볼만한거고


사람들은 문재인이나 김경수보고 노무현을 계승했다고 느낄지 모르는데 내가 아는 노무현은 열우당 내부에서도 철저하게 외톨이였지. 

민주당 사람들과도 성향이 많이 달라서 향상 따돌림 받았었는데 자기들이 버리고 외롭게 떠난 노무현의 후광으로 득세하는 민주당이 얄밉게 느껴지네요. 

지금 민주당 당대표이신 아줌마가 열우당에서 노무현 등을 찌르며 탄핵 주도한 여자지요. 문재인도 노무현 정말 힘들때 자기 힘들다고 부인이라 여행간다면서 떠나가 버렸고... 제가 문재인 탐탁치 않게 보는 이유가 이 사건 때문이죠. 문재인이 노무현 곁에 끝까지 남았다면 아마도 아직 살아계시겠죠.

정치의 방향성이나 철저하게 홀로 자기길 추구했다는 점에서 이재명이 노무현을 더 닮았다고 느껴지네요. 그런 정치인이 몰락해 간다는게 씁쓸합니다.


보수적 정치관을 가지고 있지만, 노무현이란 인물에게 향수를 느끼는 길가던 행인이었습니다

자유롭게 비판하시면 됩니다 저두 제 생각이 틀릴 가능성 열어 두고 있으니까요





이지데이

2018.06.14 23:52:31

어차피 투표는 차악을 선택하는거고 민주당이던 어디던 크게 기대할것도 없고 


나오는 정당중에 제일 미친짓하는 놈을 빼고 덜 미친놈을 뽑아주면 됩니다.


기대해봤자 나만 손해자나요.


Quentum

2018.06.17 00:22:24

추천
1

자한당의 몰락은 이미 충분히 예상되었던 결과였고 문제는 민주당 내부에서 앞으로 불거지겠죠. 스스로 대권이라고 칭하는 이재명과 드루킹과 연관된 김경수 그나마 기대했던 안희정이 희대의 극작가로 전락한 마당에 민주당도 지금 대세를 잡았다고 해서 기고만장하면 언제 또 자한당 꼴 날지 모릅니다. 이미 미투로 위태 했었죠. 


솔직히 노무현 먼저 탄핵건게 지금 말씀하신대로 민주당 수뇌부인데 그렇게 팔고 다니는게 역겨울 따름이죠. 

그리고 지금 이재명을 노무현에게 비교하면 노무현 대통령에게 엄청난 모욕입니다. 

줄리아로봇

2018.06.17 06:56:46

이재명 ... 당을 떠나서 인성이 덜 된거 같던데요 하나를 보면 열을 압니다 이재명 추종자들 왜 생기는지 모르겠습니다 저는.

김부선씨랑 엮는건지 엮기는건지 엮여있는건지
그건 모르겠고, 자신이 그런질문 많이 받아 기분 안좋은건 이해하는데 전국방송 다나가고 국민들 보는데 안들린다고 인터뷰 끝내고 참...

저 사람이 대권 후보였다니

문재인이 대통령 된게 참 다행이다 가슴쓰러내렸습니다.

일베논란도 그렇고, 김부선씨도 그렇고, 인성논란도 그렇고 네거티브라 하지만 아니땐 굴뚝에 연기 날까요?

윌리엄

2018.07.11 18:26:11

구구절절 옳은 말씀인데 정치 이야기라서 무슨 말을 꺼내기가 조심스럽네요.

나라의 앞날이 걱정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0309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1971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0032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4705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2975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414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6020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1787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8069 10
55052 38. 사표에 대한 고민. [7] 골든리트리버 2018-07-14 450  
55051 똑똑하다는건 [2] 스맛 2018-07-14 301  
55050 너의 이름은 예쁘리아 2018-07-14 134  
55049 24에 여러 꼬리가 붙었는데요 [5] 뚠뚠뚠 2018-07-14 445  
55048 삶이 불안하다고 느껴질 때 어떻게 하시나요? [6] dudu12 2018-07-13 377  
55047 감정 쓰레기 투척 [14] Waterfull 2018-07-13 500  
55046 삼십대 남친이 3만원 커플링을 만들자고 했는데요. [15] viva_v 2018-07-13 681  
55045 상대방이 오바라고 느끼지 않을... [2] 아하하하하하하 2018-07-13 243  
55044 요새 자영업 하시는 분들 상황이 많이 힘드신가 보네요. [8] Quentum 2018-07-13 422  
55043 19)여자친구가 사후피임약을 먹게 되었네요... [6] 에코스톤 2018-07-13 636  
55042 너무나 진보적인.....(?) [13] 고민이많아고민 2018-07-12 528  
55041 신선한 소개팅앱 등장 [4] 러브캣히나 2018-07-12 350  
55040 Go [2] 뜬뜬우왕 2018-07-12 175  
55039 ㅇ 좋은 사람 [6] 에로고양이 2018-07-12 344  
55038 미­프진 구매대행 전문사이트, 낙태알약 구입, 초기임신낙태 상담가이... file 뚱땡이 2018-07-12 51  
55037 [7] herbday 2018-07-12 322  
55036 술 마시는 사람이 싫어요. [13] 지나인 2018-07-12 582  
55035 퇴사 통보 기간, [4] 여자 2018-07-11 353  
55034 제 상황, 조언 좀 해주세요.ㅠㅠ [1] bubu 2018-07-11 227  
55033 싸이 콘서트 가시는분있으신가요? 좋았던순간은늘잔인하다 2018-07-11 100  
55032 19))30대중반 남자 체력 [22] ryn 2018-07-11 1130  
55031 취업과 사업 시작 사이에서의 고민 [3] 지나인 2018-07-11 249  
55030 끝을 정해놓고 시작하는 관계 [4] chocovi 2018-07-10 385  
55029 여-히사시부리! [1] 4000m걷기 2018-07-10 174  
55028 임신초기 낙태알약 구입 및 후기-임신초기 미­프진 구입 및 후기 file 뚱땡이 2018-07-09 167  
55027 남자친구 회사에 선물같은거 보내보신분 계실까요? [3] 아하하하하하하 2018-07-09 329  
55026 나이차이 나는 연애에 대해서 질문이 있습니다 [29] 윌리엄 2018-07-09 929  
55025 나이들수록 속이 빈 게 편하네요 허허 [2] pass2017 2018-07-09 468  
55024 연애하면서 가족들에게 연인 소개 [4] levent 2018-07-09 470  
55023 소개팅 하고 싶었는데 이런 것도 하네요! [4] 재미개발 2018-07-08 533  
55022 이제 20살 선배님 조언해주세요 [7] 3S실천하자 2018-07-08 440  
55021 빗속에서 [3] Marina 2018-07-08 307 1
55020 이번 중국여행을 통해 [3] Maktoob 2018-07-08 219 1
55019 9살 아들이 엄마아빠 사이를 질투해요~ 밀크 2018-07-07 218  
55018 주식투자실패로... 인생이 나락으로 떨어졌네요 [9] 아름다운날들3 2018-07-07 8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