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20

오랜만이에요 :D

조회 349 추천 0 2019.04.29 15:54:01

요즘의 전, 이러다 결혼이란 걸 할수도 있겠구나 생각하고 있어요.

마냥 어렵고 대단한, 내게선 멀리 있는 일이라 생각했는데
뭐 또 딱히 그렇지도 않은 것 같아요.


이렇게 연애하다 보면 어느덧 가족으로 같이 살수도 있겠구나 싶거든요.

꼭 이 사람이다! 싶어서라기 보단
뭐 이정도라면... 하는 마음이 큰데,
결혼에 대한 환상이 컸었던 1년전의 내가 지금의 날 봤다면,
'어후.. 낭만 없어. ' 할 수도 있겠네요.


한 사람의 아내가 되어 아기도 낳고,
또 저 자체로의 삶도 잘 지켜나가고 싶은데,

이런 제 마음을 잘 헤아려주고, 지지해주고자 하는
마음 깊은 사람이라면
남은 긴 삶을 함께 해 갈 수 있지 않을까 싶어요.


존경하는 마음이 자연스럽게 드는 사람을 만나고 싶었는데
꼼꼼하고 깔끔하고 실수가 적은 남자친구를 보고 있자면,
앗! 하고 눈에 하트가 뿅뿅.


불타오르듯 뜨겁진 않지만 모닥불처럼 잔잔한 30대의 연애썰ㅋㅋ 풀러 가끔 올께요!




St.Felix

2019.04.29 23:47:13

와 시상에 몽이누나님 진짜 오랜만이네요! 이런 좋은 소식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4099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5658 1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7333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66996 2
55885 반짝거림에 대하여.. 만만새 2020-05-16 314  
55884 ( ' - ' ) 인생은 니냐뇨 ~~ ♩ [8] 몽이누나 2020-05-12 533  
55883 다시 연락할까요? [4] 조각배 2020-05-10 803  
55882 사람은 누구나 힘이 있으면 그것을 남용 할까요? [1] 하이에크 2020-05-09 333  
55881 여기가 어디지? 수누기 2020-05-09 321  
55880 딸 둘 막내 아들 [5] 다솜 2020-05-07 575  
55879 남자들의 사생활 [5] 오렌지향립밤 2020-05-07 992  
55878 선넘는 친구. [8] 12하니 2020-05-05 756  
55877 잘 모르겠다라는말 거절 맞죠? [4] tb0948 2020-05-04 583  
55876 생각할 시간이 필요하다는 말,, ㅠ.ㅠ [5] 닝겐 2020-05-04 511  
55875 무관심과 혐오의 바다를 건너서... 나리꽃 2020-04-27 378  
55874 계속 친구로 지냈으면 좋겠다는 남사친, [5] 여자 2020-04-26 748  
55873 소개팅 후기 [2] 아름다운날들3 2020-04-24 769  
55872 (펑) [14] 함께하는우리둘 2020-04-24 958  
55871 청혼 [1] 몽이누나 2020-04-23 526  
55870 남편의 여사친 [8] 소피 2020-04-23 822  
55869 GO 십일월달력 2020-04-22 259  
55868 나를 좋아하지 않는 남자친구- 펑 [3] herbday 2020-04-21 616  
55867 이남자 궁금합니다. [8] dial01 2020-04-20 720  
55866 안녕하세요~ 오늘처음가입하게됬습니다 dial01 2020-04-20 237  
55865 20년 지기라 생각했는데.. [3] jann 2020-04-20 496  
55864 연인과 다름없지만 "사귀자"는 정의는 없는 관계 [3] 영앤디 2020-04-19 675  
55863 소개팅 해준다는 남자? 단비t 2020-04-17 360  
55862 오래 만났는데 주변에서 너넨 답이 없대요 [4] 체리밤 2020-04-15 624  
55861 데일리 캐치업 15분전 .. 초록색니트 2020-04-14 236  
55860 기레기. 기자 혹은 언론인. 그리고 또 기레기 칼맞은고등어 2020-04-14 266  
55859 돌아선 구 썸남의 마음을 잡는법 [2] 오렌지향립밤 2020-04-14 561  
55858 카톡 안읽씹 정말 기분 나쁘네요.. [4] vanila 2020-04-12 905  
55857 안녕하세요~ 새로왔습니다:) [2] MORINGA 2020-04-12 327  
55856 성인의 나이트 [3] 십일월달력 2020-04-09 534  
55855 사람의 인연은 만들어가는 걸까? 자연스럽게 이루어지는 걸까? [6] 오렌지향립밤 2020-04-08 857  
55854 코로나와 어떻게 생각해 [2] 십일월달력 2020-04-07 423  
55853 호감이 좋지만 두려워요 [11] 새라 2020-04-07 770  
55852 결혼은 현실이란 말이 실감나네요 [9] 비도오고그래서 2020-04-05 1224  
55851 저를 이성으로 보는 걸까요? [12] 다솜 2020-04-03 9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