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147

제가 눈썹이 거의 탈모 수준이라, 어떤 형태도 없어요


그러다보니 매번 화장하기 너무 힘들더라고요. 화장을 잘하는 것도 아니고요.


눈썹이 거의 없고 흐린 사람한테 도움 많이 될까요??


해보신분들의 조언을 듣고 싶어요 조언해주심 감사하겠습니다.


2017년에도 좋은 한 해 되세요  :)


나롱이

2017.01.07 18:58:17

요즘은 20대 30대도 많이 합니다. 저도 눈썹을 잘 못그려서 주기적으로 시술 받고있어요~ 대신 잘하는곳에서 받으셔야햐요..

이진학

2017.01.07 22:27:33

다시 지울 수 없다면, 보기 싫을 때 어떻 하나요?

사람 마음이 간사해서 외모 관련은 쉽게 마음이 변할 수 있습니다.

(특히 여자분 이라면 더욱 더.)


그것 보다 효과적으로 빨리 눈썹 화장 하는 법을 익히는게 더 큰 도움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캣여사

2017.01.08 07:33:43

저는 추천이요. 

나르메르님과 이진학님은 문신을 생각하시는 것 같으신데용...ㅎㅎ

저도 처음 반영구 화장 할 때, 세월이 지나서 눈썹 모양의 유행이 바뀌면 어쩌나 걱정했거든요.

제가 이제 마흔인데요, 저 20대때 미용실에서 야매로 했었어요. 온갖 귀동냥으로 승무원들이 간다고 하던 모모 호텔 지하 미용실을 물어물어 찾아가서 했었죵. 호호. 추억 돋네요. 그냥 내 눈썹 원래 모양 거의 그대로 살려서 했었구요, 그건 유행이 없더군요. 편하고 좋아요. 저는 냐롱이님만큼 부지런하지는 못해서 주기적으론 못하고 5년인가 7년인가 전에 하고 그 후로 쭉 리터치 못했더니 거의 다 지워지고 아주 흐린 붉은 갈색으로 남았어요. 가격 너무 많이 고려말고 좀 잘하는 곳 찾아서 해보세요.

메르하바

2017.01.08 22:09:13

주변 친구들 여럿 했는데 요새는 예전같지 않게 자연스러운 반영구 많아요~ 지속기간도 1년에서 길어야 2년이라고 하고 모양도 예쁘게 잘 잡아줘서 친구들도 만족하더라구요 ^^

무리

2017.01.09 16:35:58

짱 편하고 좋아요!

피리소녀

2017.01.11 02:31:47

제가 반영구해요. 또 눈썹부터, 아이라인, 입술 , 헤어라인 다 시술을 받아보기도 했구요.
시술자의 능력과 기법의 차이, 색소, 피시술자의 피부상태, 니들의 주입 깊이 등등에 따라 결과가 엄청 달라지구요...눈썹이 얼마나 없으신지는 모르겠지만 엠보기법과 그라데이션 수지 정도로 자연스럽게 눈썹 만드실 수 있어요.
위의 분이 상세히 답변 달아주셨는데... 붉은색이나 갈색이 안남도록 색소 혼합할 수도 있답니다.

피리소녀

2017.01.11 02:38:00

주로 갈색계열 색소를 썼을시 최종 남게 되는게 붉은 자국이구요, 전... 개인적으로 브라운 눈썹보다는 에보니 회색 눈썹이 예쁘던데... ^.^
그리고 반영구라하지만 전 거의 10년이 다 되어가는데...흐려진게 더 자연스러워서 좋아요.
실력 좋은 원장님 찾아내셔서 예뻐지시길!
같은 지역에 계시면 제가 한번 봐드릴텐데 아쉽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3] 캣우먼 2017-01-23 11329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49087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54106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72049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9311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85393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22754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47432 10
54107 사는 게 재미가 없어요. update [23] lovesick 2017-03-26 893  
54106 야구독서모임 '베이스볼 북카페'에서 인원을 충원합니다. bluemint 2017-03-26 108  
54105 라라랜드, 고화질 아직 안풀렸나요? 소라라 2017-03-26 140  
54104 남친이 몇층사냐고 물어봤는데 답해버렸어요 어쩌죠 [15] 바다여행 2017-03-26 1323  
54103 쓸쓸한 자식들의 울음 [1] 에드 2017-03-26 271  
54102 애인이랑 얼마나 만나고 연락하세요? [2] 유은 2017-03-26 651  
54101 자기만의 몸매관리 규칙 있으세요? [6] 이제는굳바이 2017-03-26 890  
54100 십계명대로 살지 않으면 지옥갈까요? [6] maine 2017-03-25 351  
54099 회사내에서 마이웨이라는 이미지란 [3] 우리월월 2017-03-25 586  
54098 전주비빔밥님께 질문 [6] 모닝스타일 2017-03-25 303  
54097 이번엔 잘해보고 싶은데 [4] 로멩가리 2017-03-25 445  
54096 온라인 사기 당했네요;; [2] Rooibos12 2017-03-25 405  
54095 19금 남자가 아파하는이유.. [10] 토끼녀 2017-03-25 1317  
54094 스몰톡 [3] 간디우왕 2017-03-25 280  
54093 원래는 타이밍이라는건 없다고 생각했어요 이제는굳바이 2017-03-24 246  
54092 그녀의 폭언과 행동이 이해가지 않습니다. [2] 이성준 2017-03-24 486  
54091 연예인이 꿈에 나온 적 있으세요? [4] Rooibos12 2017-03-24 286  
54090 추가했어요) 결혼하면 엄마가 단명한다는데 [9] 신월 2017-03-24 615  
54089 순류와 역류 (feat. 미생) [2] Rooibos12 2017-03-24 285 1
54088 어떻게해야되나요?ㅠ [8] 팔뚝살 2017-03-24 5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