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3,823

제가 눈썹이 거의 탈모 수준이라, 어떤 형태도 없어요


그러다보니 매번 화장하기 너무 힘들더라고요. 화장을 잘하는 것도 아니고요.


눈썹이 거의 없고 흐린 사람한테 도움 많이 될까요??


해보신분들의 조언을 듣고 싶어요 조언해주심 감사하겠습니다.


2017년에도 좋은 한 해 되세요  :)


나르메르

2017.01.07 18:22:23

머금달 회장님을 비롯 동네 몇몇 아낙들이 오래전에 유귀 미용실에서 야매로 햇는데

다 늙은 요즘 서로가 쳐보면서 무섭답니다

하지 마세요!

반드시 후회합니다

나롱이

2017.01.07 18:58:17

요즘은 20대 30대도 많이 합니다. 저도 눈썹을 잘 못그려서 주기적으로 시술 받고있어요~ 대신 잘하는곳에서 받으셔야햐요..

이진학

2017.01.07 22:27:33

다시 지울 수 없다면, 보기 싫을 때 어떻 하나요?

사람 마음이 간사해서 외모 관련은 쉽게 마음이 변할 수 있습니다.

(특히 여자분 이라면 더욱 더.)


그것 보다 효과적으로 빨리 눈썹 화장 하는 법을 익히는게 더 큰 도움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캣여사

2017.01.08 07:33:43

저는 추천이요. 

나르메르님과 이진학님은 문신을 생각하시는 것 같으신데용...ㅎㅎ

저도 처음 반영구 화장 할 때, 세월이 지나서 눈썹 모양의 유행이 바뀌면 어쩌나 걱정했거든요.

제가 이제 마흔인데요, 저 20대때 미용실에서 야매로 했었어요. 온갖 귀동냥으로 승무원들이 간다고 하던 모모 호텔 지하 미용실을 물어물어 찾아가서 했었죵. 호호. 추억 돋네요. 그냥 내 눈썹 원래 모양 거의 그대로 살려서 했었구요, 그건 유행이 없더군요. 편하고 좋아요. 저는 냐롱이님만큼 부지런하지는 못해서 주기적으론 못하고 5년인가 7년인가 전에 하고 그 후로 쭉 리터치 못했더니 거의 다 지워지고 아주 흐린 붉은 갈색으로 남았어요. 가격 너무 많이 고려말고 좀 잘하는 곳 찾아서 해보세요.

메르하바

2017.01.08 22:09:13

주변 친구들 여럿 했는데 요새는 예전같지 않게 자연스러운 반영구 많아요~ 지속기간도 1년에서 길어야 2년이라고 하고 모양도 예쁘게 잘 잡아줘서 친구들도 만족하더라구요 ^^

무리

2017.01.09 16:35:58

짱 편하고 좋아요!

피리소녀

2017.01.11 02:31:47

제가 반영구해요. 또 눈썹부터, 아이라인, 입술 , 헤어라인 다 시술을 받아보기도 했구요.
시술자의 능력과 기법의 차이, 색소, 피시술자의 피부상태, 니들의 주입 깊이 등등에 따라 결과가 엄청 달라지구요...눈썹이 얼마나 없으신지는 모르겠지만 엠보기법과 그라데이션 수지 정도로 자연스럽게 눈썹 만드실 수 있어요.
위의 분이 상세히 답변 달아주셨는데... 붉은색이나 갈색이 안남도록 색소 혼합할 수도 있답니다.

피리소녀

2017.01.11 02:38:00

주로 갈색계열 색소를 썼을시 최종 남게 되는게 붉은 자국이구요, 전... 개인적으로 브라운 눈썹보다는 에보니 회색 눈썹이 예쁘던데... ^.^
그리고 반영구라하지만 전 거의 10년이 다 되어가는데...흐려진게 더 자연스러워서 좋아요.
실력 좋은 원장님 찾아내셔서 예뻐지시길!
같은 지역에 계시면 제가 한번 봐드릴텐데 아쉽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3] 캣우먼 2017-01-23 1214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37768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41799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60341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81179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73191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10704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35254 10
53783 대구 사람들의 텃세 [21] 해바라기가득한 2017-02-17 618  
53782 Giving에 대한 생각 [29] 쌩강 2017-02-17 719  
53781 데이트 유도했는데, 거절 당한다면 맘 접는게 낫겟죠? [15] 유우키 2017-02-17 738  
53780 신발 같은 한 해 둥글레씨 2017-02-17 147  
53779 분위기 얼리는 취미 [1] 와르르 2017-02-17 308  
53778 이어지는 스몰톡 [4] bubble 2017-02-17 242  
53777 사진 file [13] 간디우왕 2017-02-17 559  
53776 노안이 오는 건가? [12] 나리꽃 2017-02-17 344  
53775 맘고생할때 살 얼마나 빠지셨어요? [10] 이제는굳바이 2017-02-17 478  
53774 연차있는 사람들이 너무 부러워요 [4] 섬섬옥수 2017-02-17 565  
53773 허무하다 싶을땐 어떻게 극복하시나요.. [6] 아하하하하하하 2017-02-17 416  
53772 여행 전 후다닥 [2] 모험도감 2017-02-17 220  
53771 여자들 변덕심한가요? [3] diesel 2017-02-17 340  
53770 간만의 심야 톡이네요 [13] 간디우왕 2017-02-17 508  
53769 스스로 겁쟁이라던 그 남자.. [3] 와사비 2017-02-16 380  
53768 관계의 진창에 빠지고 싶다 [3] vely17 2017-02-16 390 1
53767 Put Your Records On [10] 나리꽃 2017-02-16 400  
53766 안녕, 이건 내가 쓴 글들 [8] 섭씨 2017-02-16 365  
53765 충전 빠밤 [3] 미돌 2017-02-16 219  
53764 건설회사 면접을 봤는데 사무로 지원했는데 운영사업부로 합격했다네요... [4] 바다여행 2017-02-16 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