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3,851

신행 안간다고 하다가 급! 갈까?모드 입니다.

유후인, 료칸, 온천이 땡겨서 후쿠오카행 비행기를 알아보고 있어요.

마지막 비행기가 대한항공 저녁6시45분.

이걸 탈 수 있을까 걱정이네요.

남들 신행 후기를 아무리 뒤져보아도 해외여행 경험이 많지않아 잘 모르겠어요.

남친 왈, 비행기 출발 30분전에 인천공항 도착해서도 비행기 잘 탔다고 걱정말라고 씩씩하게 말하는 등...도움이 안되네요.허허허.


토요일 12시 예식이고 압구정, 

폐백 없음, 다음 예식이 2시에 있음. 그러니까 2시반이면 다 끝나겠지...하는 게 제 계산.

오후 3시에 압구정에서 출발하면 6시45분 비행기는 탈 수 있지 않을까요?


쌩강

2017.01.08 11:14:09

식사하는 분들에게 인사하고 이러면

시간을 더 잡아야 할텐데

비행기야 30분전에만 도착해서 체크인 하면 (그러나 좌석 좋은데를 잡으려면

일찍 가는 것이...) 탈 수는 있을 거예요.^^ 코엑스에서 공항터미널 이용하세요.

그게 제일 빨리 갈 꺼예요.


캣여사

2017.01.11 06:25:56

흐헤헷. 답변 감사합니다! 일단 뱅기 출발 40분전을 데드라인으로 생각하고 있어요. 헐레벌떡 달려봐야겠어요.ㅋㅋ

어흥22

2017.01.08 14:03:37

압구정에서 인천공항까지 리무진버스타도 1시간정도면 가니까 시간은 괜찮을거 같아요 그런데 지금 일본을 꼭 가셔야 하나요? 우리땅에 소녀상 짓는 것도 저러는 것들에게? 저도 2015년부터 일본은 안가요. 일제도 안쓰구요. 온천이라면 타이베이 신베이터우나 우라이도 매우 좋아요

캣여사

2017.01.11 06:23:29

죄...죄송해요...ㅠㅠ 

한일 위안부 협정에는 노여워하는 사람이지만 이런 생각은 짧았어요. 제주도도 고려해봤는데...말이죠...흠...이게...음...가고 싶어요...

이진학

2017.01.08 21:30:17

출발 30분 전에 도착해서 비행기 탔다는거 믿지 마세요.

공항에 사람이 거의 없다면 모를까, 대기 인원 많으면 1시간도 모자랍니다.

최소 1시간 이전 도착이 기본이죠.

토요일 오후 3시에 차 엄청 막힙니다.


저도 전에 그렇게 갔다가 비행기 놓치고 영혼이 털려 본지라,

다시는 그렇게 안합니다. ㅋㅋㅋ.

캣여사

2017.01.11 06:30:00

넹. 내 영혼. 보니까 대한항공이 탑승 40분전에 체크인 마감이고, 10분전에 탑승 마감이더라구요. 1시간전에 도착하면 제일 해피할 거 같아요. 3시에 막혀도 설마........6시까지는 도착하겠지요?ㅜㅜ

간디우왕

2017.01.09 09:24:11

온천.. 후후후후후후 넘나 따뜻한것

결혼 축하드리고 즐거운 여행 되세요!!!!

(시간은 서두르면 충분할 듯)

캣여사

2017.01.11 06:33:04

우후후후후후! 답정너라는 것은 나였구나 깨닫는 댓글이네요. 괜찮을까? 물어보고 괜찮을거야 답을 보니까 너무 반가워하고 있어요.ㅎㅎㅎ

무리

2017.01.09 16:37:39

조금 서두르시면 가능해요, 충분해요~ㅎㅎ

캣여사

2017.01.11 06:34:05

그...그렇겠지요? 잇힣~~

진짜 고민이라 올렸는데 괜찮을거라고 하시니까 막 신나요. 이런 게 답정녀였군요. ㅎㅎㅎㅎ

감귤

2017.01.10 14:13:11

예식 끝나고 배고프니까 밥도 먹고 옷갈아입고 머리풀고 정리하면 2~3시간 후딱가던데.. 그리고 피곤한 상태인데 재촉하면서 비행기타러 가려면 신행 초반부터 싸울걸로 예상됩니다ㅎㅎ 좀 여유있게 잡으심이~~

캣여사

2017.01.11 06:19:41

으윽. 제가 밥 먹을 시간은 계산에 안 넣었군요! 음. 밥은 먹고 머리는 일본 가서 감아야 겠어요...헤헤. 이런 답정너 같으니라구. 글을 올릴 때는 진짜 고민이었는데 말이죠. 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3] 캣우먼 2017-01-23 1411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37980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42044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60607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81466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73414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1095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35530 10
53811 작심삼일 그 이후 [9] 둥글레씨 2017-02-21 351 1
53810 헉소리상담소가 그리운 새벽 [14] EACH OTHER 2017-02-21 542  
53809 학벌이 엄청 중요한가요? [17] 은연 2017-02-21 862  
53808 무슨 마음인지 모르겠어요 ... [8] 아하하하하하하 2017-02-20 641  
53807 회사인데 심심합니다.... [2] 일산앤디 2017-02-20 340  
53806 행복한 순간들 킴살앙 2017-02-20 253  
53805 가정사, 결핍, 그리고 극복과정(ing) [8] 아사이 2017-02-20 642  
53804 사랑은 타이밍이라는 말 [24] 로멩가리 2017-02-20 1017  
53803 코나 - 아름다운 날들이여 사랑스런 눈동자여(2000) [1] 존스미스 2017-02-19 176  
53802 여기는 관리자분이 안계시나요? [14] 정어리 2017-02-19 799  
53801 정리가 되기시작하면서 허무해져요 [2] 이제는굳바이 2017-02-19 361  
53800 제 이야기 좀 들어주세요. 방송국에도 연락해놨어요. 해바라기가득한 2017-02-19 399  
53799 성추행 성희롱 유언비어유포 증거가 없을땐 [6] 해바라기가득한 2017-02-19 381  
53798 캣우먼님 감사드립니다. ver.4.0.1 2017-02-19 243  
53797 허약한 남자가 저한테 다가오는데요 [9] 바다여행 2017-02-19 895  
53796 스몰톡 (부제: 소개팅은 힘들다) [2] 우니등심 2017-02-19 544 2
53795 여자친구를 사귀는사람보다 원나잇하는사람이 더 부럽네요 [22] ethihad 2017-02-19 752  
53794 프로포즈 숙제를 시켜놓은 선생님이 된 심정 [8] ver.4.0.1 2017-02-19 544  
53793 예능 프로그램 보고 이준이 급! 이상형이 되었네요 [6] Rooibos12 2017-02-19 482  
53792 조언부탁해요. 판도라의 상자를 열었을때, [22] 나도날몰라 2017-02-19 1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