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450

안녕하세요?

사랑하는 러패가족 여러분

제가 알게된 좋은 음악을 공유하고 싶어 이렇게 글을 씁니다.


오늘 제가 공유하고 싶은 곡은
성시경과 정유미가 함께부른 "안드로메다"라는 곡입니다.
작년 10월에 발표된 곡인데 어젯밤 운전을 하다 알게되었네요.


우연히 방문한 아웃렛 매장에서 맘에드는 옷을 고를 때의 기쁨처럼
조금은 지난 좋은 곡을 우연히 알게되었을 때의 행복도
힘든 삶의 작은 위안이 되는 소중한 순간인 것 같습니다.

2017년은 성시경씨가 데뷔한지 15년이 되는 해인데요
이제는 가수가 아닌 예능인의 모습으로 회자되지만
성시경의 노래는 학창시절 짝사랑 하던 사람때문에 설레이고
때로는 실연의 아픔에 눈물흘리던 저를 위로해주던 오랜 친구같은 느낌입니다.

내일부터 날씨가 추워진다는데 모두 따뜻하게 입고
새로운 한주 시작하시길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성시경 정유미 "안드로메다" ]

https://youtu.be/GOStewGgHJY




MIKI

2017.01.09 20:44:30

노래 좋네요 :) 저도 막 주변에 들어보라고 추천하고 싶어져요.

알로

2017.01.09 22:07:24

저는 '태양계' 가 그렇게 좋더라구요. 목소리는 서정적이고 담담하고 나도 모르게 머리 속에서 그림이 그려지는... 최근 몇 년동안 들은 노래 중에 가장 좋았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5] 캣우먼 2017-01-23 16156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53833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58913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76867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97953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9039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update 관리자 2013-08-14 327689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52459 10
54410 노무현 추모식 [5] nakama 2017-05-23 278  
54409 (이벤트) 이번주 삼성라이온즈 4승이상하면 커피 두분 드립니다. [4] bluemint 2017-05-23 153  
54408 완벽하지 않은 나를 인정하는것 [4] Cherryblossom 2017-05-23 464  
54407 소개팅 전 연락 질문!!! [4] 봄여름겨울가을 2017-05-23 464  
54406 부모님과 여행 [6] Rose81 2017-05-23 421  
54405 어반자카파 - 혼자 [1] 존스미스 2017-05-22 223  
54404 공권력에 개기다가 테이져건 맞고 우는애들 모닝토스트 2017-05-22 176  
54403 고아라고 놀지 말라고 하는 것. [6] 앨리스스 2017-05-22 467  
54402 서울로 7017 [2] 전주비빔밥 2017-05-22 345  
54401 펠릭스라디오 EP11. 본격 남자들의 심리 2편 StFelix 2017-05-22 211  
54400 아침에 있었던 황당한 일.. [10] 안녕5 2017-05-22 605  
54399 연애하면서 술이든 담배든 싫어하시면 상대방 자제시키시나요?이해하시... [2] 124124151 2017-05-22 385  
54398 능력에 대한 강박, 스트레스.. [5] vault 2017-05-22 415  
54397 또라이 상사 랭킹대회!! [2] 휘피 2017-05-22 273  
54396 소개팅받을때 귀엽단말이 남성분들껜어떤의미인가요? [5] 코튼캔디 2017-05-22 506  
54395 다시 봐도 될까요? [4] 싱클레어7 2017-05-22 400  
54394 터미널에서 헤어지는 연인들을 보며 쓰게 된 셀프소개팅 icemocha 2017-05-21 406  
54393 찌질의 역사 [5] anyone 2017-05-21 457  
54392 스스로가 미워요. [5] 소바기 2017-05-21 416  
54391 거의 10살 어린 사람이 좋아져버렸어요.. [14] 시몬스터 2017-05-21 7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