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680

저에게는 이복동생들이 있습니다..


저와 이복동생은 서로 미워하고 시기질투하는 사이가 되어벼렸습니다..


물론, 제가 잘못한 부분도 없지 않아 있지만.. 막상 이런 사이가 되어보니  참 마음이 답답하고  찹찹합니다..


저는 이복동생들의 허물을  덮어주지는 않았습니다...


막  허물들을 까발리고 말았습니다..


참 그렇다보니 저의 자신이 피폐해지고 고통스러웠습니다...


저의 자신을 위해서라도  이복동생들을 용서하고  허물을 감싸안아야겠다고 다짐을 해 봅니다..


과연, 이  마음이 언제까지 갈 지는 몰르겠지만 말입니다....


저도  이 과정을 통해서 덕이 있는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Waterfull

2018.02.26 14:41:07

글쎄 저는 착한척 하기도 싫고 덕도 있기 싫고

특히 세상이 나에게 착하고 덕있게 굴라고 할때

fuck off 라고 말하고 싶어하는 사람이라...

그냥 덕은 개나 줘버리면 좋겠네요.

그럴만한 이유가 있으니까 그렇겠지. 라고 저는 생각하는데

오히려 그 이유가 왠지 상처 받아서 였을 것 같은데

그것을 위로해주는게 먼저 같아요.

용서는 결심한다고 되는게 아니잖아요.

덕도 결심한다고 생기는게 아니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2] 캣우먼 2019-03-18 119  
공지 <캣우먼>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재개합니다. 캣우먼 2019-03-05 183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918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703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107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7426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398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240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323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507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29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974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444 10
55609 스몰톡 [1] 만만새 2019-03-07 117  
55608 유전자의 힘 [2] 로즈마미 2019-03-07 209  
55607 그리움의 공을 만들다 만만새 2019-03-07 76  
55606 남편을 불편해하는 남동생 [8] 미샤와곰 2019-03-07 409  
55605 새삼 예뻐보이는 가사 [4] 몽이누나 2019-03-06 324  
55604 스몰톡 [1] 만만새 2019-03-06 121  
55603 올해안에 무슨 수를 써서라도 가야하는데, 만만새 2019-03-06 213  
55602 극단적 18가지 여자 심리론 [4] 계절앞으로 2019-03-05 550  
55601 잠 안 올 때 듣는 노래 있으신가요 [2] Rooibos0 2019-03-05 164  
55600 SNL 예전 19금때 수위 (그때가 그립다) [1] 로즈마미 2019-03-05 285  
55599 빈 공간에 널 그린다 [1] 만만새 2019-03-05 128  
55598 우리나라 환경단체, 진보 연예계 종사자분들 현 시국에 조용하네요. [2] Quentum 2019-03-05 154  
55597 22시46분 만만새 2019-03-04 102  
55596 8년 후 3분의1 전기차로 바뀐다 [5] 로즈마미 2019-03-04 222  
55595 [7] 비누향기1 2019-03-04 306  
55594 공황있는 남자 만만새 2019-03-04 208  
55593 이제 여름ㅋㅋ 만만새 2019-03-03 139  
55592 짧은 어제 이야기 [4] 십일월달력 2019-03-03 351  
55591 오빠가 결혼했는데 제가 시집 온 느낌이에요 [4] 청초한열매 2019-03-03 618  
55590 동성 친구 연락 안오게 하는 방법 없을까요? [6] 헬스하는곰 2019-03-03 399  
55589 남녀관계에서 눈치 많이 보는 분들 계신가요? [9] 비누향기1 2019-03-02 599  
55588 순진과 순수는 차이가 있을까요? [6] 만만새 2019-03-02 427  
55587 어제 헤어졌는데 다시 만나고 싶어요.. [8] 빈빈 2019-03-01 493  
55586 스몰톡 만만새 2019-03-01 98  
55585 재미있는 사람이 되고싶어요 ㅋㅋ [3] 꽃보다청춘 2019-03-01 261  
55584 봄이 좋냐?? [2] 만만새 2019-03-01 172  
55583 Apocrypha , 훈장같은 인간들 속터져 죽겠네요 ㅋㅋㅋ 깨소금맛 [4] Quentum 2019-03-01 214  
55582 30대의 끝자락에서의 후회인데... [4] 카모메식당 2019-03-01 730  
55581 커리어 선택의 기로.. 고민중이예요ㅠ [8] 니미라이 2019-02-28 382  
55580 이 남자는 제가 부담스러운걸까요? [8] 비누향기1 2019-02-28 584  
55579 어장관리때문에 하늘이 무너지는거같아요 [4] 콩재 2019-02-28 418  
55578 착하다는건 장점일까요 단점일까요? [3] 유미유미 2019-02-28 318  
55577 이거 별로인거죠? [7] kkmmz 2019-02-28 380  
55576 친구가 부러웠던 개 [1] 로즈마미 2019-02-28 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