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092

숏컷_

조회 596 추천 0 2018.05.31 17:43:50
머리를 잘랐어요.커트머리루요.
머릿결,원래 반곱슬인데 늙으니까 바람불면 넘어가서
안돌아 오구요, 흰머리,우후죽순이구요.
염색하구 길르구 해서 더 어려 보일순 있겠지만,
그렇게 위장한다구 얼굴 늙은거 가려질순 없겠고,
그렇게까지 해서 뭔들?하고,
그리구 오랜만에 시원하게 짧게 하구 싶어서..ㅋㄷ

그런데 길가는데 뒤에서 아빠?아빠!하는 애기소리가
들리는거예요.뒤돌아보니깐 유모차에 탄 애기가,
저보고 말한거 같더라구요.헐...
남성화가 되가는거 같애요.

좋아요.ㅎ


꾸미쭈

2018.05.31 20:27:39

여름이니까 숏컷도 괜찮아요

뜬뜬우왕

2018.06.04 18:41:05

네!그런것 같아요!^^

밀크티가좋아요

2018.05.31 22:37:12

숏컷 어울리는 분들 부러워요! 저도 하고싶은데..... 미용사 선생님이 말렸어요. 

뜬뜬우왕

2018.06.04 18:41:39

ㅋㅋ저두 원래 다니던 저렴한데선 말려서 다른데 가서 했어요.ㅎ

herbday

2018.06.01 00:15:34

부러워요 저도 남자처럼 짧게 자르고 싶은데
용기가 안나요

뜬뜬우왕

2018.06.04 18:42:04

ㅎㅎ한번 시도해보셔요~^^

권토중래

2018.06.01 10:40:09

머리 감고 말릴 때 편하시겠네요~

뜬뜬우왕

2018.06.04 18:42:43

진~짜 편해요 응? 이게 다야?싶어요.ㅋㅋ 샴푸도 조금 들어요.^^

뾰로롱-

2018.06.04 18:35:29

오 숏컷!!! 멋있어요~~ ㅎㅎ 제가 있는곳엔 숏컷을 한 여성분이 꽤 많아요~ 

처음엔 제게도 여자는 여자머리 라는 고정관념이 있었는지, 어색했는데- 

계속 노출이 되다보니 아 이것도 낡은 생각인거구나 깨닫게 됐어요. 


ㅎㅎ 저도 한국에서 머리(카락) 댕강 자르고 왔어요 


날개쭉지까지 오던 길지만, 마당비 마냥 엉킨 머리, 어깨와 귓볼 중간쯤으로 잘라버렸어요. 

미용실 스텝언니가 제 잘린머리 쓸어담으며, 실연당했냐며- 왤케 한번에 많이 자르냐고 ㅎㅎ 


자르고, 빠글이 파마도 했어요. 

머리 감을때 마다 어색한대, 다들 잘 어울린다 말해줘서 다행이다 하구 있어요 ㅎㅎ 

저는 여자임을 티내기 위해 빨갛고 큰 리본을 뒷통수에 달고 있어요.. ㅋㅋ

유아틱함을 벗어나지 못하는 ... 삼십이... 

뜬뜬우왕

2018.06.04 18:46:56

ㅎㅎㅎ긴단발에 빠글이~왠지 귀여울거 같은 느낌적인 느낌~다시 컴백하셨군요~^^전 숏컷에 멀리가 이젠 더 잘 안보여서 극장갈때만 간혹 쓰던 안경을 일상화할까 생각중이예요.완전 남자 같애요~~오타쿠 느낌?ㅋㅋㅋ

뾰로롱-

2018.06.04 19:57:50

ㅋㅋㅋㅋ 안경을 패셔너블한것으로 포인트를?!? ㅋㅋ 

아 시력의 문제군요;; ㅠㅠ 저도 빛번짐 현상이 더 심해져서 ㅠ 그리 멀지 않은거리여도 발광하는 글씨는 번져서 안보이는 요즘이라 걱정이 점점 커지고 있어요 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0332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2002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0067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4731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2996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4164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6036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1815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8089 10
55022 이제 20살 선배님 조언해주세요 [7] 3S실천하자 2018-07-08 442  
55021 빗속에서 [3] Marina 2018-07-08 309 1
55020 이번 중국여행을 통해 [3] Maktoob 2018-07-08 222 1
55019 9살 아들이 엄마아빠 사이를 질투해요~ 밀크 2018-07-07 221  
55018 주식투자실패로... 인생이 나락으로 떨어졌네요 [9] 아름다운날들3 2018-07-07 887  
55017 야채참치, 고추참치 [8] 권토중래 2018-07-07 404  
55016 덕질 [1] Rooibos12 2018-07-07 226  
55015 여자인데 헌팅을 해보고 싶습니다 [14] pass2017 2018-07-07 731  
55014 남편의 성매매. 이젠 돌이킬수 없는 걸까.. [7] sjn4 2018-07-07 901  
55013 서울 [2] 십일월달력 2018-07-06 360 3
55012 곁에 사람이 없는 나이 [8] bestrongnow 2018-07-06 716  
55011 이해하기 힘든... 엄마 친구 아들인 오빠 [8] 쵸코캣 2018-07-06 515  
55010 작은 돗단배의 주인 [6] 뾰로롱- 2018-07-06 288  
55009 새벽 전남친전화 [9] gksdid77 2018-07-05 711  
55008 왜 행복할 수 없는걸까? [10] Air 2018-07-05 603  
55007 네이버 웹툰과 오디오클립 [1] 칼맞은고등어 2018-07-05 212  
55006 아직 해보지도 않은 일인데 항상 겁먹고 피하고 싶어해요... 조언 ... [7] 마미마미 2018-07-05 413  
55005 이상형.. [3] 예쁘리아 2018-07-04 481  
55004 헤어졌던 남친과의 재결합. 남친의 마음을 잘 모르겠어요. [22] 사랑과열정 2018-07-04 803  
55003 낙태알약 가격, 구매, 구입, 부작용, 후유증, 후기 낙태알약 정품{... 뚱땡이 2018-07-04 196  
55002 "못생겼어, 내눈에 이쁘면 됐지" [11] 아하하하하하하 2018-07-04 726  
55001 진짜 만나기싫어요 [6] hades 2018-07-04 597  
55000 뭘까. [10] 뜬뜬우왕 2018-07-04 478  
54999 무슨 저격글 떳는건가요? [1] Quentum 2018-07-04 310  
54998 부서이동했어요 [6] 골든리트리버 2018-07-03 372  
54997 나의 언어습관 [7] 뾰로롱- 2018-07-03 503  
54996 회사에서 저에게 화낸 언니, 아무리 생각해도 수긍이 안돼요 [11] 프카 2018-07-03 613  
54995 이진학 야야호 칼맞은고등어 [5] Cnp 2018-07-02 697 1
54994 독서모임 <히치하이킹>안내드려요, 7월 도서명: 빛의 물리학 melancholy 2018-07-02 139  
54993 군입대하는 꿈... [4] Maktoob 2018-07-02 164  
54992 소개팅 후 애프터 신청 [6] namu123 2018-07-02 433  
54991 장문) 소개팅으로 만난분과 끝났는데 카톡에 아직 떠요 [4] 니모뚜루르 2018-07-01 525  
54990 이성과의 스터디 [2] 산드라 2018-07-01 318  
54989 소개팅때 커피만 마시자고말하는거 별로인가요? 로빈이 2018-06-30 369  
54988 강인한 사람은 어떤 사람인가요? [10] 헐헐 2018-06-30 6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