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712

원글에 댓글이 안 달려 새로 썼던 글인데, 원글 지우셨고 제목이 저격글처럼 보여 내용 지웁니다. 

글을 남기는 건 댓글 달아주신 분들이 있어 그분들의 글이기도 해서요


날씨가 진짜 너무 하네요

모두들 더운 날씨에 건강 조심하세요



튜닉곰

2018.07.23 00:32:07

추천
2

교사의 입지가 높은건 사실이지만 기자한테 뭐라 할 레벨은 아니죠

젤리빈중독

2018.07.23 00:42:06

기자라는 레벨이 그렇게 높은지 아닌지는 차치하고, 이 상황에서 상대방 집안이 보이는 모양새가 높은건 아니죠.

튜닉곰

2018.07.23 00:45:08

동의합니다.

후크

2018.07.23 11:00:12

본문 내용은 전형적인 결혼시장의 급에 대한 내용이지,

집안의 예의나 모양새에 관한 글은 아는것 같네요.


정어리

2018.07.23 00:58:47

20대 여교사가 결혼시장에서 상위권인거야 당연하지만 집3채 소개는 흔한 일 아니죠.
이걸 일반화하면 어리석은 겁니다.
글고 임용,기간제,사립이 안써있네요.임용이 아니면 결혼시장에서 글쎄요?
뭐,기자도 어느급인지 안적혀있습니다만.

젤리빈중독

2018.07.23 01:05:52

일반화를 한다는게 아니라 저런 경우도 있단겁니다. 기자고 교사고 의사고 변호사고 그게 문제가 아니라, 그걸 무기로 삼는 그 집안이 문제인거죠

정신차려어

2018.07.23 13:16:22

음... 굳이 구분짓고 싶진 않은데요, 서울 임용 본 정교사입니다. 남자도 지상파는 아닌데요 메이저 언론사였어요.
이런 얘기가 무슨 의미가 있겠냐만은...

deb

2018.07.23 16:24:50

우선 토닥토닥 ㅠㅠ 핵심은 그게 아니구요.. 제 친구는 대기업-대기업 조합이었는데 남자쪽에서 1.5억 해올 수 있는 여자를 찾아서 식장까지 알아보고 나서 깨졌어요
그니깐 대단하지도 않은데 아들부심있는 시댁들이 존재하고, 거기에 휘둘리는 아들을 만난것 뿐이라서 너무 힘드시겠지만 결과적으론 잘 헤어지신 거예요 ㅠㅠ

그런 이유로 헤어지라고 했을때 중간에서 조율 못하는 남자였던 거잖아요? 사랑했고 괜찮으신 분이었겠지만 결혼생활에선 치명적인 약점을 가졌던거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3] 캣우먼 2019-03-18 431  
공지 <캣우먼>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재개합니다. 캣우먼 2019-03-05 295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1018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854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239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7590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539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382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452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663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415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7103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612 10
55606 이야기 [3] yoko 2019-03-12 266  
55605 각 잡는 요령! [1] 로즈마미 2019-03-12 148  
55604 고작 이런걸로 두근거리다닝, [3] 만만새 2019-03-12 340  
55603 전남친카톡 [4] 윤셩 2019-03-12 507  
55602 낯을 많이 가린다는 여성에게 다가가는 방법 [10] Durian 2019-03-11 608  
55601 슈퍼스타 in 비밀의 화원 [2] 만만새 2019-03-11 152  
55600 부산 1건물 2편의점 반전 [2] 로즈마미 2019-03-11 221  
55599 근거없는 일희일비(feat.꿈이야기) [2] 만만새 2019-03-11 133  
55598 댕댕이 [1] 팔미온 2019-03-11 125  
55597 소방공무원 남편 어떻게생각하세요? [6] ㉬ㅏ프리카 2019-03-11 582  
55596 아픈 첫사랑의 추억 [1] 만만새 2019-03-10 205  
55595 꿈을 매일 꾸는것은? 그리고 게시판에 대하여. [9] 30's 2019-03-10 377  
55594 좀머씨 이야기나 모모같은 책 또 있을까요? [2] 만만새 2019-03-09 183  
55593 꿈에 꽃다발이랑 편지 받았어요... [2] 만만새 2019-03-09 182  
55592 ● 폐지 [3] 로즈마미 2019-03-08 395  
55591 다 부질없나보다. 만만새 2019-03-08 186  
55590 한 백분은 꾸준히 오시는 것 같은데 [1] 만만새 2019-03-08 464  
55589 원나잇 [4] 넬로 2019-03-07 610  
55588 굳이 광고하고 싶으면 한두개만 올리지 도배를 하면 Quentum 2019-03-07 152  
55587 이 게시판도 끝물이군요 [3] 야야호 2019-03-07 657  
55586 스몰톡 [1] 만만새 2019-03-07 136  
55585 남편을 불편해하는 남동생 [8] 미샤와곰 2019-03-07 487  
55584 새삼 예뻐보이는 가사 [4] 몽이누나 2019-03-06 381  
55583 극단적 18가지 여자 심리론 [4] 계절앞으로 2019-03-05 655  
55582 잠 안 올 때 듣는 노래 있으신가요 [2] Rooibos0 2019-03-05 189  
55581 우리나라 환경단체, 진보 연예계 종사자분들 현 시국에 조용하네요. [2] Quentum 2019-03-05 171  
55580 [7] 비누향기1 2019-03-04 324  
55579 짧은 어제 이야기 [4] 십일월달력 2019-03-03 372  
55578 오빠가 결혼했는데 제가 시집 온 느낌이에요 [4] 청초한열매 2019-03-03 705  
55577 동성 친구 연락 안오게 하는 방법 없을까요? [6] 헬스하는곰 2019-03-03 464  
55576 남녀관계에서 눈치 많이 보는 분들 계신가요? [9] 비누향기1 2019-03-02 711  
55575 어제 헤어졌는데 다시 만나고 싶어요.. [8] 빈빈 2019-03-01 583  
55574 재미있는 사람이 되고싶어요 ㅋㅋ [3] 꽃보다청춘 2019-03-01 292  
55573 Apocrypha , 훈장같은 인간들 속터져 죽겠네요 ㅋㅋㅋ 깨소금맛 [4] Quentum 2019-03-01 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