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114

새해맞이 스몰톡

조회 366 추천 0 2017.01.04 17:45:21


1. 새해라서 뭔가 그럴듯한 계획을 세우고 싶긴 한데,

아무리 생각해도 특별한 건 없네요.


며칠 쯤 자기 전에 생각해본 결과

스스로는 조금 더 열심히, 행복하게 사는 것과

타인에게는 조금 더 관대해지는 것.

이 두 가지 정도가 더 먹은 한 살만큼은 나아지고 싶은 부분이랄까요.



2. 날 보며 활짝 웃는 그의 모습에 반해 연애 시작한 지 네 달쯤 됐어요.

미안해, 고마워, 사랑해. 라는 말이 필요할 때를 알고 할 줄 아는 사람이라서 좋아요.


그 어떤 연애보다 편안해서 가끔 우리 벌써 너무 편한 거 아닌가,

이런 게 어른의 연애라는 건가. 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는데

그래도 참 따뜻하고 좋아요.


점점 뜨거워지는 중인 것 같기도.



3. 재미삼아 사주를 봤는데, 올해 이동수가 있대요.

이게 이직이길 간절히 바라는 중인데,

하고 싶기도 하고 필요하다고 느끼기도 하는데, 사실 견딜만하다는 게 문제죠.


요게 참 안주하기 딱 좋으면서도, 한 편 조금 더 견뎌서 경력을 쌓아야하는 게 아닐까 라는 생각도 합니다.

더 최악이라 느꼈던 직장도 다녀봤고, 더 뭐 같은 상사도 많이 구경해서 참을만 하긴 한데.

먹고 살려니 참아지는 것 같기도 하구요.


밥벌이는 늘 고되고 치사스럽네요.



4. 가끔 고민 생기면 끄적였다가도 인터넷에 글 올리는 일이

익숙한 사람은 아니라서 업로드는 망설이곤 하는데,

그래도 러패 덕분에 위로 많이 받고 있어요.


글 잘 쓰시는 분들도 많아 읽는 재미도 쏠쏠하구요.


읽어주시는 모든 분들 2017년에는 행복하세요:-)




티파니

2017.01.04 17:53:57

2번 넘 훈훈해요. 제 연애를 돌아보면 건강한 연애를 했을때 그런감정이 느껴졌던 것 같아요, 편하다는 느낌. 만난지 얼마 안됐는데 1-2년 된 것 같구 막ㅋㅋㅋㅋ 서로 잘 맞다는 이야기이죠. 오래가는 연애의 신호탄이기도하고요!!  좋아보여요! 더 행복한 한해되시길! 

모험도감

2017.01.05 13:55:03

1-4에서 안정감이 느껴지네요. 안정감 있는 2017 가운데 뜨거움이 함께 하시길. 

간디우왕

2017.01.05 16:18:09

2. 예쁜 사랑하세요 (초연)

3. 밥벌이가 참 그렇죠.

4. 님도 2017년도에 행복만 가득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3] 캣우먼 2017-01-23 11160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48980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5398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71896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92971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8523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22554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47275 10
54034 괘씸한 전 남자친구 [7] 천천히차분히 2017-03-18 867  
54033 우울증인가.... [2] 꿈꾸는늙은이 2017-03-18 294  
54032 혼자 살다보니... [1] 총각남 2017-03-17 416  
54031 벚꽃 개화 시기 정보공유합니다. soylatte3 2017-03-17 246  
54030 멍게야 나한테 왜이래ㅠㅗㅠ [1] 4000m걷기 2017-03-17 211  
54029 집을 사는 것 update [9] 안달루 2017-03-17 638  
54028 청량한 3월입니다. 좋은 노래 한곡 들으세요. 알파카슬이 부릅니다 알파카슬 2017-03-17 151  
54027 오랜만에 왔네요 [4] rlasiddl 2017-03-17 316  
54026 이제는 진짜 이별의 시간인것 같습니다. [35] 쌩강 2017-03-17 1290 1
54025 한치 앞도 볼 수 없었던 만남의 마무리 [10] 최다니엘 2017-03-17 642  
54024 강릉가는길이예요- [5] 4000m걷기 2017-03-17 314  
54023 스몰톡 [10] runner 2017-03-17 277  
54022 거절과 선물은 별개인 사람 [5] nakama 2017-03-17 357  
54021 학창시절 왕따시킨 가해자를 직장에서 다시 만나면 [8] 한지은 2017-03-17 643  
54020 잡담 [18] 섬섬옥수 2017-03-17 468  
54019 이래도 되나? [4] 나리꽃 2017-03-17 300  
54018 수다수다 [6] 모험도감 2017-03-17 192  
54017 금요일 스몰톡 [9] StFelix 2017-03-17 311  
54016 데이트비용 [25] 모험도감 2017-03-17 640  
54015 스페인 다녀오신 분 계신가용! [6] 슈팅스타 2017-03-17 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