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554

새해맞이 스몰톡

조회 428 추천 0 2017.01.04 17:45:21


1. 새해라서 뭔가 그럴듯한 계획을 세우고 싶긴 한데,

아무리 생각해도 특별한 건 없네요.


며칠 쯤 자기 전에 생각해본 결과

스스로는 조금 더 열심히, 행복하게 사는 것과

타인에게는 조금 더 관대해지는 것.

이 두 가지 정도가 더 먹은 한 살만큼은 나아지고 싶은 부분이랄까요.



2. 날 보며 활짝 웃는 그의 모습에 반해 연애 시작한 지 네 달쯤 됐어요.

미안해, 고마워, 사랑해. 라는 말이 필요할 때를 알고 할 줄 아는 사람이라서 좋아요.


그 어떤 연애보다 편안해서 가끔 우리 벌써 너무 편한 거 아닌가,

이런 게 어른의 연애라는 건가. 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는데

그래도 참 따뜻하고 좋아요.


점점 뜨거워지는 중인 것 같기도.



3. 재미삼아 사주를 봤는데, 올해 이동수가 있대요.

이게 이직이길 간절히 바라는 중인데,

하고 싶기도 하고 필요하다고 느끼기도 하는데, 사실 견딜만하다는 게 문제죠.


요게 참 안주하기 딱 좋으면서도, 한 편 조금 더 견뎌서 경력을 쌓아야하는 게 아닐까 라는 생각도 합니다.

더 최악이라 느꼈던 직장도 다녀봤고, 더 뭐 같은 상사도 많이 구경해서 참을만 하긴 한데.

먹고 살려니 참아지는 것 같기도 하구요.


밥벌이는 늘 고되고 치사스럽네요.



4. 가끔 고민 생기면 끄적였다가도 인터넷에 글 올리는 일이

익숙한 사람은 아니라서 업로드는 망설이곤 하는데,

그래도 러패 덕분에 위로 많이 받고 있어요.


글 잘 쓰시는 분들도 많아 읽는 재미도 쏠쏠하구요.


읽어주시는 모든 분들 2017년에는 행복하세요:-)





티파니

2017.01.04 17:53:57

2번 넘 훈훈해요. 제 연애를 돌아보면 건강한 연애를 했을때 그런감정이 느껴졌던 것 같아요, 편하다는 느낌. 만난지 얼마 안됐는데 1-2년 된 것 같구 막ㅋㅋㅋㅋ 서로 잘 맞다는 이야기이죠. 오래가는 연애의 신호탄이기도하고요!!  좋아보여요! 더 행복한 한해되시길! 

모험도감

2017.01.05 13:55:03

1-4에서 안정감이 느껴지네요. 안정감 있는 2017 가운데 뜨거움이 함께 하시길. 

간디우왕

2017.01.05 16:18:09

2. 예쁜 사랑하세요 (초연)

3. 밥벌이가 참 그렇죠.

4. 님도 2017년도에 행복만 가득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65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30426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6806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73010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91074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1210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04443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41223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66507 10
54414 헤어진 여자친구에게 연락 [5] Vibe 2017-08-21 733  
54413 남친의 거짓말... 어떡하죠? 도와주세요 ㅠㅠ [9] 따사로와 2017-08-20 828  
54412 여자랑 관계할때 애무 관련해서 남성분들께 질문. [8] summer24 2017-08-20 1611  
54411 모든 누적되지 않는 것들이 무슨 의미가 있을까. [2] LikeaVirgin 2017-08-20 384  
54410 약속 깨는 친구, 엿 먹은 기분 [7] 다부끼 2017-08-20 584  
54409 미지의 내편찾기 소바기 2017-08-20 289  
54408 애매하게 구는 남자 궁금해요. [4] 바니바니바니 2017-08-19 1045  
54407 가끔 여성들이 결혼에 대해 이야길 할때 '안정감' 을 이야기 하던... [15] Go,Stop 2017-08-18 1302  
54406 신세한탄 [6] 다데렐라 2017-08-18 668  
54405 소개팅남의 의도 [9] 치즈계란말이 2017-08-18 1083  
54404 안좋게 헤어진 연애.. 이별 고한 남자의 후폭풍? [26] alecbaldwin 2017-08-18 1226  
54403 소개팅 두번 본 후 갑자기 연락이 끊기는건.. [14] kjlee1986 2017-08-18 906  
54402 인터넷으로 본 사람의 연락을 기다리게 돼요. [2] 김밥 2017-08-17 433  
54401 한그루 치과 , 연세공감치과 중 잘하는 곳>? [1] corn99 2017-08-17 203  
54400 국민연금, 믿을만한가! [8] 이수달 2017-08-17 406  
54399 토끼가 부른다. 소바기 2017-08-17 201  
54398 소개팅할때 마음가짐...? [3] Solarsolar 2017-08-17 567  
54397 헤어짐 후 재회 [10] 캐리석 2017-08-17 812  
54396 서울에 화보 찍을 만한 곳 있나요? [3] 먼나라이웃나라 2017-08-17 381  
54395 맞선 소개팅 차이? 현상태에 대한 질문!! [6] 라스 2017-08-16 596  
54394 얼짱 사진에 집착하는 사람들 [5] isill 2017-08-16 615  
54393 책 추천좀 해주세요. [7] 건강한회사원 2017-08-16 490  
54392 공무원에서 공사로 이직하고 싶은데요, [1] 다솜 2017-08-16 612  
54391 친구의 무식- [19] lovesick 2017-08-16 1067  
54390 내 인생의 황금기는 지나간 것 같다는 기분.. [2] 백야 2017-08-15 716  
54389 이사를 가야하는데, 맘에 드는곳이 옛 남친이 일하는 직장이 보이는... [2] 다시는없다 2017-08-15 426  
54388 끝맺음의 예의 [12] 섬섬옥수 2017-08-15 1256  
54387 쿨해지고 싶어요 [4] lanytheband 2017-08-14 603  
54386 소개팅 후기 [4] lovelyJane 2017-08-14 945  
54385 자연 예찬론 [1] attitude 2017-08-14 287  
54384 안녕하세요. [6] 섭씨 2017-08-14 420  
54383 예비신부 시댁문제 조언 구해요 [3] 나도날몰라 2017-08-14 782  
54382 용기내어 적어봐요! (경북) 오렌지향립밤 2017-08-14 390  
54381 질문) OO집안이란 표현은 어디까지 적용 될까요? [7] 순수의시대 2017-08-14 529  
54380 가을이 왔나봐요... [1] 소바기 2017-08-14 3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