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456

진짜로 저를 좋아한다고 볼 수 없겠죠...

자기 아플때. 우울할때 제 생각 하고 ...제가 필요한 순간엔 차가운 남자...

마음을 정말 모르겠네요...

처음 만난날 제가 마셨던 생수병 빈통까지 아직도 간직하고 있는 사람인데..메신져로 힘들거나 아프다고 할때 진짜로 진심으로 걱정하는게 느껴진적이 없네요. 장거리 커플이라...제가 지금 해외에 있거든요. 외롭다고 할때도 읽씹은 기본이고....

자기 몸 아플때는 , 제 생각난다고 메시지 보내오고. 

어젯밤에 제가 좀 센치해져서 메시지 보내고 할때는 씹더니 지금 우울하다고 내 생각난다고 메시지 보내오네요.  

진짜..

제가 왠만하면 다 맞춰주고. 이해해주는 스타일이라...

이 사람한테는 제가 ...받기만 하고 주는건 안해도 되는 사람인가 싶네요..


헤어지는게 맞을까요?

지치네요...



일산앤디

2017.01.01 20:13:03

헤어져봤자 멀어서 티도 안나는데 

마음비우고 다른분 생길때까지라도

편하게 연락하는게 정답일꺼같네요

이로울

2017.01.01 20:18:32

사람이 다 그런겁니다

필요에 의해 만나고 찾고 의지하고

님도 아니라 하지만 사람 다 똑같아요


쌩강

2017.01.02 15:00:59

힘들고 아플때만 찾는 친구가 있어요.

그리고 평상시에 내가 찾으면

나를 외면하는 친구

내가 성격이 좋으면 한 세 번째 아플 때

쌩깔 것이고

내가 성격이 나쁘면

지가 아플때 내가 이것 저것 챙겼는데

내 아플때 쌩까면 이 이기적인x 너는 차단 이리 되는 것인데

남자라고 뭐 다를게 있나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5] 캣우먼 2017-01-23 16229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53897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58971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76942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9802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9046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27757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52538 10
54356 안 잊혀져요 [4] freshgirl 2017-05-16 504  
54355 장기전으로 천천히 다가가볼까 하는데 팁을 주세요! [4] 어제보다오늘 2017-05-16 589  
54354 무슨 생각일까요... [4] 아하하하하하하 2017-05-16 453  
54353 문재인 대통령이 적폐를 넘어 존경받는 대통령이 되어야한다면 [9] 전주비빔밥 2017-05-16 362 3
54352 문대통령님 내외를 보며 행복해지는 저를 발견합니다.. [1] 뾰로롱- 2017-05-16 294 1
54351 왜 그럼 일찍나가? [1] 소바기 2017-05-16 316  
54350 기억력이 좋아질수 밖에없는 인류 소바기 2017-05-16 223  
54349 저는 성격이 예민해서인지 쇼프로를 그냥 생각없이 못 보는데 정상인... [9] 페퍼민트차 2017-05-15 663  
54348 남친에게 사용할 소원권 [1] 하늘꽃다지 2017-05-15 433  
54347 20대 중반 남친 발기부전 개선 가능하겠죠? [4] Dadada 2017-05-15 686  
54346 그냥 이야기 - [3] 여린멋 2017-05-15 382  
54345 ㅇ 남자는 왜 죄의식 없는 여자에게 끌리나 #1 file [11] 에로고양이 2017-05-15 896  
54344 스몰톡 [4] 뻥튀기 2017-05-15 293  
54343 (끌어올림) 독서모임 히치하이킹에 초대합니다~ <82년생 김지영> 무라까미하루세끼 2017-05-15 201  
54342 오랜만에 연애하려니 [4] 다솜 2017-05-14 859  
54341 좋은사람 [4] 키왕굳 2017-05-14 658 1
54340 거짓말 한 남친.. [11] 빛나는순간 2017-05-14 845  
54339 어젯밤 홀로 모텔에 갔습니다. [5] bluemint 2017-05-14 1076  
54338 잠시 숨깁니다. [19] 노르웨이의 숲 2017-05-14 852  
54337 악한 사람과 일해본 적 있으세요? [4] 슈팅스타 2017-05-14 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