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544

 

태도에 관하여

나를 살아가게 하는 가치들

 

살이 되었든, 지금 있는 자리에서 나아지려고 노력할 있었으면 한다. 노력이라는 행위에는 필연적으로 고통이 따르겠지만 고통을 통해 배울 있는 사람이었으면 한다. 간단히 결론 나지 않는 문제들에 대해서는 서둘러 결론을 내려는 대신 문제에 대해 충분히 시간을 들여 생각해볼 있는 인내심을 가지기를 바란다. 또한 어느 쪽을 선택하든 잃는 것이 반드시 있음을 기꺼이 받아들이는 아량이 있었으면 좋겠다

– [태도에 관하여] 서문 중에서


 

애티튜드, 우리나라 말로는 태도에 관한 책을 썼습니다.


태도, 다시 말해 세상을 바라보는 시각과 그에 따라 취하는 개별 행동방식에 대해 예전부터 관심이 많았습니다. 그간의 책들과 칼럼, 방송, 따지고 보면 모두 내가 좋아하거나 신뢰하거나 중요하다고 여기는태도들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싶어서가 아닐까,라는 생각이 듭니다책에서는 다섯 가지 태도 - 자발성, 관대함, 정직함, 성실함, 공정함 - 의 틀을 통해  일상적으로 겪는 삶의 문제들을 바라봅니다. 일방적인 정답을 제시하기보다 읽는 이로 하여금 스스로의 기준을 만들어가는 데 자극과 영감을 줄 수 있기를 바랄 뿐입니다. 

 

그러고보니 예전 2006년에(!) 의 썼던 일기에도  http://catwoman.pe.kr/xe/141683  에도 저는 '태도'를 언급했더군요. 일기에도 썼지만 "Right attitude는 늘 저의 관심거리였고 앞으로도 그럴 것입니다."

 

근사한 봄날을 맞이하길 바라며-

 

임경선 올림.

 


추신. 책 사진 사이즈는 대체 어떻게 줄이는 검니까... -..-;;



칼맞은고등어

2015.03.27 12:08:06

출간관련 행사 드레스코드가 푸른색 스트라이프라면 그거슨 단순한 깔맞춤이 아니라 완벽한 TPO 패션!


온라인 커뮤니티가 커피라면 러패가 TOP인처럼 말이지요.


사진빨따윈 걱정 마시고 좀 더 많은 이들에게 강렬한 존재감 드러내 주셨음 합니다.

'소설가' 보단 '세계적인 작가'로 대성하시길 바라는 수많은 러패 빠돌이 중 한 사람의 입장에서 미리 축하글 남깁니다.

이겨울

2015.03.27 21:44:08

정말 기다려지는 책이네요
꾸준히 책 내주셔서 감사해요
늘 응원하고있어요!

마르슬랭

2015.03.31 18:29:53

신간으로 오늘 들어왔더라구요. 캣우먼님 신간이다 하고 혼자 기뻐함 ^^ 항상 느끼는거지만 책 표지에서도 늘 차분+정갈함이 느껴져요. 출간을 축하드려요.

미아

2015.04.01 16:46:07

어제 오후 조퇴하고 오늘 병가내고 우울하던 찰나에 신간소식을 듣다니요!! 갑자기 없던 기운이 솟아나네요^^ 더욱이 아프시다는 소문(?)을 러패에서 접했던지라 마음도 한결 가벼워지고요. 아무쪼록 신간은 더욱 조명받길 기도하고 저도 주위에 많이 소문낼께요^^

whitenight

2015.04.01 22:38:04

오늘 주문 했습니다. 주변 지인들에게도 선물해주고 싶네요.

좋은 책 감사드립니다.

킴어릉

2015.04.19 09:34:33

정말 바빠서 사 놓고 읽을 시간과 체력이 없어서, 어제서야 책을 잡을 수 있었습니다ㅠ_ㅠ 한 번에 쫙 읽혀지는 것이 역시 임작가님의 글 다웠습니다. 무언가 한 동안 잊고 있었던 제 마음속 맑은 샘물(?)이 뚫리는 느낌이 들었어요!(샘물이 과연 있었던가?-_-;) 읽으면서 정말 감사했습니다. 복 듬뿍듬뿍 받으세욜 작가님! 하트하트 뿅뿅 :)

킴어릉

2015.11.25 16:45:33

이제 돌이켜보니, 저 멀리서 보이는 한 줄기의 빛이었어요! 감사했습니다:)

재능을키우자

2015.04.20 15:06:33

알라딘에서 주문했답니다.

아직 읽기 전이지만 기대감이 가득 부풀어 올라있답니다. ㅎㅎ

밀가루

2015.04.22 21:56:13

학교도서관에 서가에 없는 도서 신청 하구
제꺼는 한권 구입했습니다^^
책 크기도 디자인도 참 예뻐요
잘읽을게요 감사합니다!

하이스카이

2015.06.08 07:38:34

작가님의 글은 저에게 많은 공감과 동의를 불러 일으킵니다.

읽고 나서 마음이 힐링, 정리된 거 같아 기분 좋습니다.

주변 사람에게 막 추천하고 싶어서 여친과 절친에게 어제 막 선물해 줬어요. 


디어베비

2015.08.06 17:50:26

사랑도, 생활도, 직장도, 가치관도 많이 흔들리고 지치던 시기에 서점에서 작가님의 책을 보고 홀린 듯 집어 왔었어요. 쉬운 마음으로 홀가분하게 책장을 넘기기 시작해서 책에 빠져들길 3일 만에 책에 흠뻑 취해서 마지막 장을 넘겼었던 기억이~

아 정말이지 저에게 많은 위로가 되었던 책!

감사합니다. 책을 읽는 내내 작가님께서 옆에 앉으시고, 저는 하소연을 하고, 그래서 그에 대한 대답을 조곤조곤이 들려주시는 것 같은 시간들이었어요.

너무 행복하고 좋았어서 주변 모든 이들에게 다 추천을 해버렸네요.

감사합니다. 따뜻한 기억이에요 참으로.

4311

2015.09.12 21:06:19

사실 러페가 어떤 커뮤니티인지 모르고 연애상담받으려고 왔는데 진솔한 느낌의 경선님 작품이 관심이가네요ㅎㅎ!!

곡물워터

2015.10.01 14:37:05

재밌게 읽었어요!

지욱

2015.12.21 23:34:37

온라인 서점 돌아다니다가 제목이 너무 맘에 들었고, 목차가 너무 좋아서 덥썩 구매했는데 아니나다를까 굉장히 .. 도움이 많이 되고있어요ㅜㅜ 반절도 안읽었지만 바로 팬레터라도 쓰고싶어서 홈페이지에 방문하게됐어요!! 이런 책을 출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크왑

2016.05.19 21:20:30

이거 읽어보고 친구들한테도 선물했네요. 임경선 작가님의 진솔함이 묻어나서 좋았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4309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34894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72721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77572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95621 2
»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16797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0897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45131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1057 10
54334 한번 붙잡고 차였습니다. [4] 천소윤 2017-09-16 760  
54333 출산, 육아, 자녀 키우기...후회할 수도 있겠죠? [7] ver.4.0.1 2017-09-15 787  
54332 이런 페미니즘 메시지 어떻게 생각하나요? [6] 보라비 2017-09-14 826 2
54331 남자분들 여자가 번호따는거 어떻게 생각하세요? [10] 로빈이 2017-09-13 1119  
54330 남자친구와 문제 [7] 초코렛우유 2017-09-13 827  
54329 4명의 친구관계 [4] 멘탈 2017-09-13 673  
54328 이런관계도 보통의연애가 될수있었을까요?(긴글주의) [9] vnvnvn 2017-09-13 1195  
54327 스몰톡 [1] attitude 2017-09-12 458  
54326 임신에 가장 유리한 날은 배란당일이 아니다. 순수의시대 2017-09-11 824  
54325 저는 철벽이긴 철벽인데 금사빠기질이 있는건지... [1] pass2017 2017-09-11 642  
54324 연애상담ㅜㅜ [6] chopin 2017-09-10 1095  
54323 토해내놓을곳이 없어요 [4] 진실로 2017-09-10 928  
54322 밑에 돈얘기보고 희안해서 적습니다 [5] 미미르 2017-09-10 805 1
54321 원래남초나여초사이트는 자기성별편을 들어주나요? [6] 민지 2017-09-09 554  
54320 사귈 때 힘든 얘기 다 하면 지친다 하는데 [3] 유은 2017-09-08 1047  
54319 이별후 저주하고 싶을만큼 마인드컨트롤이 안될때.. [11] Clarq 2017-09-08 1183  
54318 엄마아빠 서로 어떻게 만나셨어요? [3] 민지 2017-09-07 626  
54317 여자분들은 남자친구가 있어도 다른 남자가 끌리나요? [11] 사천짜장맛있어 2017-09-07 1535  
54316 스트레스의 주범 직장동료 [4] freshgirl 2017-09-07 741  
54315 다들 잔잔한 연애를 하신분과 결혼 하셨나요 ? [5] 다이앤. 2017-09-07 1451  
54314 동네 친구구해요(성남) 와사비 2017-09-07 407  
54313 근데 대부분 여자가 남자경제력보는거 현실에서는 대부분 다감안하지않... [24] 민지 2017-09-07 1250 1
54312 말나온김에.. [19] `Valar morghulis` 2017-09-07 906  
54311 돈,그 찬란함 [2] 소바기 2017-09-07 570  
54310 돈을 밝히는게 왜 욕을 먹는 일인가요? [16] 레비 2017-09-05 968 1
54309 부모님이 부담스럽고 불편한 관계 .. [11] 프렌치라떼 2017-09-05 845  
54308 튜닉곰님에게 사과드립니다. file [3] 꿈이 2017-09-05 854  
54307 동양적 외모 [8] pass2017 2017-09-05 1008  
54306 부정적인생각 고치는방법있나요 [7] y90128 2017-09-04 719  
54305 모임제안:글쓰기 모임 [11] 소바기 2017-09-04 684  
54304 감고당길 다녀왔는데... 소바기 2017-09-04 312  
54303 저 남자 참 멋있어. [4] Mong글Mong글 2017-09-04 936  
54302 피드백을 강요당하는 듯한 호의에 대하여 [3] Jibal2 2017-09-04 581  
54301 근데 결혼글을 보니 생각난게 결혼을 안하는 이유가 [15] Go,Stop 2017-09-04 1430  
54300 간밤의 시달림 [6] 모험도감 2017-09-04 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