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114

새해 복 많이 받아요.

조회 334 추천 0 2016.12.29 01:39:29

즐거운 크리스마스 보내시구요. 이미 지났지만요.

부산 다녀왔어요. 가서 아무것도 안하고 왔네요. 먹고 앉아있고 누워있다가 한 시간 전에 집에 왔어요.

저는 여전히 하려는 일들은 잘 안되고

하고 싶은 일은 없고 그렇네요. 익숙해져서 이젠 크게 절망스럽지도 않아요

내가 게을러서 그렇지 뭐

잘 지내죠. 잘 지냈으면 좋겠어요.

어제는 연애담을 보고 

오늘은 어바웃 레이를 봤어요. 둘 다 좋았는데 전 연애담이 조금 더 좋았네요.

아니다 어바웃 레이도 좋았다. 그냥 다 좋았어요.


새로운 음악을 들어보고 싶은데 어디서 찾아 들어야 할 지 모르겠어서 오늘부터 라디오를 듣기로 했어요

일단은 푸른밤.


올 겨울은 조금 따뜻한 것 같아요. 동네의 겨울이 오랜만이라 따뜻하게 느껴지는건가 싶기도 하고

거기는 좀 어때요.


올 해가 가기 전에 글 하나 써야지 했는데 벌써 며칠 안 남았어요. 


egoist는 이기주의자로 번역되는데, 우리는 자아가 센 사람을 이기적인 사람이라고 표현하나 봐요. 그럼 이기적인 사람이 됩시다. 조금만 더 나를 위해 사는 그런 사람. 


새해 복 많이 받아요.

그 사람 때문에 너무 힘들어하지 말았으면 좋겠어요. 


챠밍

2016.12.29 09:49:02

글을 읽는데 새벽 라디오를 듣는 느낌이에요. ㅎㅎ 

여기는 아침에 눈이 자박자박 쌓였더라구요. 오랜만의 눈이 반갑기도 예쁘기도 하고 길이 미끄러워 지각할뻔 했어요. 

섭씨

2016.12.29 14:33:49

넘어지진 않았죠?

쌩강

2016.12.29 13:00:37

Self-centered 라고 말하는 게 더 맞지 않을까?

세상의 중심에 자신을 두는 사람.

만약 이 사람의 세상이 수직구조라면

이 사람은 이기적이겠지만

이 사람이 보는 세상의 구조가 수평 구조라면

세상만사가 돌아가는 중심에서

흔들리지 않고 세상을 바라볼 수 있는

궁극적인 자기를 달성한 사람이기도 하구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난 그 사람이 없어서 좋은 건지 나쁜 건지 조금 생각해보고 결정할께요.^^


섭씨

2016.12.29 14:34:37

추천
1
그 사람 내년에는 생길거에요. 조은 사람으루다가

간디우왕

2016.12.29 14:50:40

추천
1

섭씨도 새해 복 많이 받아요!!

정말로 '다사다난'한 한해여서

유독 2017은 기다려지네요!!



쌩강

2016.12.29 14:55:20

간디왕도 새해 복 많이 받고

한 해 잘 마무리 하구용!!!!

간디우왕

2016.12.29 17:09:44

쌩강님도 마음에 한점 부족함 없는 한 해 되시길..♡


섭씨

2016.12.29 15:06:50

왕간디님도 새해복많이받으세요
많은 일들이 매듭지어지지않고 17년까지 이어지네요. 17년에는 부디 잘 마무리 되기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3] 캣우먼 2017-01-23 11160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48979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5398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71895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9297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8523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22554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47275 10
53974 이별과 무력감 [9] siempre 2017-03-14 512  
53973 선호를 밝히는 것이 나쁜 건가요?? [40] 섬섬옥수 2017-03-14 947  
53972 남자분들에게만 솔직한 질문 (데이트 비용) [12] 이제는굳바이 2017-03-14 780  
53971 사주대로 흘러가던 것 같나요? [4] 이제는굳바이 2017-03-14 511  
53970 어디가면 남자가 많아요? [13] 주소찾아줘 2017-03-14 723  
53969 저의 여자 이상형인데요. [2] soylatte3 2017-03-13 592  
53968 잊고싶어요 [1] 별빛소나타 2017-03-13 229  
53967 만났던? 여자와 닮은 여자친구를 사귀는 남자의 심리는 몰까요? [18] 어흥22 2017-03-13 611  
53966 동갑 여자애에게 오늘 차였습니다. 어떻게 해야 할지 힘드네요 [3] 깊은바다협곡 2017-03-13 403  
53965 북한 말레이시아 주재 대사관 직원 억류함 ㄷㄷㄷ; [2] 전주비빔밥 2017-03-13 249  
53964 결혼식 준비 [4] 파삭파삭해요 2017-03-13 579  
53963 진짜 사소한 이상형 있으세요? [15] 이제는굳바이 2017-03-13 862  
53962 스몰톡(알바의 하루) [2] hye100 2017-03-13 183  
53961 스몰톡 [2] StFelix 2017-03-13 272  
53960 [끌어올림] 3월 독서 모임 히치하이킹에 초대합니다. <우리는 사랑에... 나리꽃 2017-03-13 116  
53959 국민은 자기 수준에 맞는 정부를 가지게 된다. file [5] 전주비빔밥 2017-03-13 291  
53958 힘든 나날들 [4] 와르르 2017-03-13 343  
53957 19) 팟캐스트에서 들었던 가장 황당한여성 [9] ethihad 2017-03-13 923  
53956 인문학 석사생 분 계신가요? [20] 애비 2017-03-13 613  
53955 휴학생의 일기 [3] 윤쏘 2017-03-12 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