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3,532

만난지 2주 되는 날 처음으로 손편지 써서 줬거든요

그걸 남자친구가 잃어버린 걸 알았어요

첨엔 

그래 그럴 수도 있지.. 괜찮아~ 나중에 소원 하나 들어줘! 웃으면서 얘기했는데

(통화하면서 알았어요)

통화하면 할수록 서운한 마음이 커지고 눈물이 뚝뚝 -_-...

엉엉 운건 아니고 남자친구 안들리게끔 혼자 조용히 뚝뚝.....

결국엔 일핑계대고 전화 끊었어요


저... 운 거 오버아니죠? 그럴 수 있는거죠? ㅠㅠ


쵸코마카다미아

2016.12.30 01:38:28

저도 괜히 혼자 속상해서 눈물났을것 같아요.. 

나르메르

2016.12.30 02:47:55

몰라서 묻는데

손편지가 뭡니까?

 

군대에서 쓰는 부모님 전상서 비슷한 편지같은 겁니까?

 

0ff0e154876c0fcae12ebdbebd4d19bd.gif

이진학

2016.12.30 03:12:42

잃어버리다 : 간직 했는데 분실 했다.

버리다 : 필요가 없어서 버렸다.


전 버렸다 같은데요. 사람에 따라 물건 잘 챙기는 사람도 있고, 쉽게 버리는 사람도 있습니다.

개인 성향이니 너무 나무라지 마세요.

잘 간직해 달라고 했는데도 잃어 버렸으면 화 낼 만도 하네요.


오버는 맞는 거 같습니다.

이런 사람도 있고 저런 사람도 있는데 그 부분에서 오해가 생긴 듯.

쌩강

2016.12.30 14:36:06

내 감정이 슬픈 것인데

어떤 감정도 내 본연의 감정이라면

오바일 수 없어요.

남친이 잘못했네요. 떼찌!

perentiq

2016.12.30 23:15:44

오바 아니라고 생각해요. 본인한테 각별한 의미였으면 많이 서운할 수 있죠! 

남친 사랑이 변함없이 느껴진다면 너무 속상해하지도 걱정도 말라고 말씀드리고 싶어요~

이진학님이 말씀하신 것처럼 사람마다 다를 수 있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여행정보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36723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40813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59321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8018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72154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0971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34231 10
53392 게으름, 이놈의 게으름!!! [14] vault 2017-01-11 578  
53391 새벽 어머님 연애문제로 답답한 속 풀어보려합니다. [6] purmir 2017-01-11 548  
53390 아르바이트.. [3] 낭낭낭낭 2017-01-11 277  
53389 나는 임경선, 그녀의 팬이다. file [1] 이제는 올라갈 때 2017-01-11 253  
53388 [6] 페퍼민트차 2017-01-11 398  
53387 친엄마만 주요양육자가 되어야 하나? 모성본능, 안아주기 [1] 쌩강 2017-01-10 258  
53386 죽기 전에 꼭 해야할 것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7] 토끼당근 2017-01-10 525  
53385 남친가족을 보게 됐어요 [1] hye100 2017-01-10 617  
53384 저는 존댓말이 너무 싫습니다 [19] 햇살세금 2017-01-10 836  
53383 일본 유후인 잘 아시는분 [4] 드리밍 2017-01-10 427  
53382 인신공양 쌩강 2017-01-10 330 2
53381 결혼 2년차. 아이고민 [4] Garden State 2017-01-10 703  
53380 24살 친구를, 인연을 어디서 만들죠?? [6] 블루상큼 2017-01-10 560  
53379 이 밤의 고민 [9] 알로 2017-01-09 683  
53378 신혼 집 문제. 머리가 너무 아픕니다. [26] MDM 2017-01-09 1161  
53377 마이바흐님께 질문있습니다. [12] 클린에어 2017-01-09 470  
53376 일요일 독서모임에서 인원을 충원합니다(오전 11시, 안국역) erp 2017-01-09 272  
53375 남자 백팩 추천해주세요! [3] 챠밍 2017-01-09 302  
53374 매일 연락하는 사람이 있나요? [7] 모이 2017-01-09 998  
53373 성병이요.. 조언 좀 부탁드려요. [14] 휴ㅜ 2017-01-08 1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