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769
최근 몇년 삶이 바닥을 치고 있네요. 직장은 직장대로 너무 힘들었고 연애는 연애대로 자존감에 깊은 스크래치를 남기고, 어처구니없는 (내가 어리석었던 탓도 있지만) 사기로 돈도 잃고 빚도 남기고, 인간은 타고나길 악한 존재임을 느끼게 하는 이상한 사람들도 아주 많이 만났네요.내가 좋은 사람이면 자연스럽게 좋은 사람이 모이고 좋은 일이 생긴다던데, 대체 전 무슨 죄를 짓고 얼마나 나쁜 사람인건가 싶을 정도입니다..
잘 안풀릴 때도 많고 시련은 나를 성장하게 한다지만, 그게 여러 번 쌓이니 절망과 불안감을 밟고 분노가 치밀어 오르기도요. 이렇게 저는 성격 파탄이 되는건가요.
누가 아프니까 청춘이랬나, 모든게 인생경험이고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배움이라는 얼토당토 않은 말은 누가 했나.
이 정도 했으면 정말 기똥차게 좋은 일 몇 개는 선물해줄 수 있지 않나, 화가 난다 화가 나요.


SNSE

2018.08.23 00:11:03

진짜 제 생각에도 아프니까 청춘이다는 완전 헛소리처럼 들렸었고(하나도 안 와 닿음) 미래를 위한 배움도 어느정도껏 해야 아 그래, 이게 사회생활이고 인생이구나 할텐데.. dudu12님 그동안 정말 다사다난했었네요. 끝도 안 보이는 이 길에, 이때까지 버티신 것도 용하지만, 이제 바닥을 치셨으니 올라갈 일만 남았네요. 땅 속으로 깊이 꺼지신만큼, 하늘로도 높이 솟을 날이 있겠죠, 분명. 그 때를 알 수가 없고 기다리는 것이 절망과 불안을 넘어 화가 나지만, 멘탈이 탈탈 털리는 직장생활-> 서바이벌을 어느정도 하신거니까 그만큼 쓰니도 멘탈이 강해졌다고 믿어요. 사람 보는 안목도 생기고. 여기서 받은 상처는 조금씩 조금씩 치유될거라 믿어요. 이불킥했던 연애-> 이제는 진짜 두번 다시 같은 상황이 온다 해도(비슷한 상황이나), 뭐가 현명한 선택인지 쓰니가 알았으리라 생각되어요. 깊은 스크래치가 난 만큼, 차차 자존감도 다시 회복되기를 빌께요. 빚이 생긴 상황-> 진짜 빚 있는게 너무나 절망스럽지만, 우리 잘 갚아 나가보아요. 차차 갚다 나가보면.. 50이나 60대쯤에는 빚이 없지 않을까요? 저도 빚이 꽤 있어요ㅠ-ㅠ,  이상한 사람들만 주구장창 마주친 것도.. 역시 세상은  이상한 사람도 많구나! 다시는 엮이질 않길 바라며.. 기똥차게 좋은 일 생기면, 요기 들려서 업데이트 해주세요!ㅋ 저도 바닥 계속 쳐서 계속 무너지다가 요새 다시 멘탈 조금 회복하고 숨은 쉬고 있는데.. 좋은 일이 빨리 왔으면 좋겠어요>ㅅ<  우리  같이 힘내요(힘 안나면 안내도 되고요)! 일단 내일이 금요일인걸로.. 주말이 다가오는 걸로 위안을 삼아볼까요@_@ (저는 일찍 퇴근하고 집에 가서 젤리 엄청 먹고 예능보면서 뒹굴거려야지.. 진짜 이 단순한 생각으로 지금 버티는 것 같아요) 쓰니도 따른건 다 내팽겨친다 해도 밥은 꼭 챙겨드셔요!ㅋ   

dudu12

2018.08.24 23:18:03

정성스런 댓글 감사해요! 이런상황에 입맛이 없어야하는데..밥맛은 좋네요ㅠ 차츰차츰 좋아질거라고 믿어볼래요. 힘안나면 안내도 된다는 말씀이 엄청 위로가 됐어요.

Waterfull

2018.08.23 14:01:43

바닥이라는 곳에서

내가 변하지 않으면

더 깊은 바닥으로 내려가야해요.

무엇이 변해야지

이곳에서 벗어날지를 생각해보세요.

dudu12

2018.08.24 23:18:58

무엇부터 변해야할지, 한꺼번에 너무 많다보니 어렵네요. 그래도 생각을 정리를 해아겠어요

뜬뜬우왕

2018.08.23 20:02:45

저도 같은 생각이예요. 바닥을 쳤을때 그전과 같은 태도로 대응하면 바뀌질 않더라구요. 다르게 살기 위해선 날 바꿔야해요.

dudu12

2018.08.24 23:20:12

네네, 어떻게 바뀔지 생각해봐야겠어요.

이진학

2018.08.24 20:29:11

아직 바닥이 아니라서 그래요.

진짜 바닥으로 내려가면 냅둬도 위로 올라갑니다.

dudu12

2018.08.24 23:20:34

으..그런 말씀 마세요...

유리동물원

2018.10.18 03:45:16

dudu님 힘내세요!
글만 봐도 너무 힘드실 것 같네요 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4] 캣우먼 2019-03-18 616  
공지 <캣우먼>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재개합니다. 캣우먼 2019-03-05 360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1076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961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339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7737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673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503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547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771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505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7210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717 10
55524 아빠손이 제일 안전해 [1] 로즈마미 2019-02-19 265  
55523 슬픈 공전 [2] 만만새 2019-02-19 239  
55522 여러분은 인생이 행복하나요? [2] 친구없어서외로워 2019-02-18 520  
55521 소개팅 애프터때 뭐하나요? [1] 연탄길 2019-02-18 591  
55520 흔한 리모델링.jpg [2] 로즈마미 2019-02-18 426  
55519 한가지 여쭐게요. 만만새 2019-02-18 171  
55518 일상 이야기 [10] 라영 2019-02-18 532  
55517 친구하실분있나요?????? 친구없어서외로워 2019-02-18 206  
55516 주말일기 [5] 몽이누나 2019-02-18 284  
55515 걱정을 많이 해서 괴로워요. [5] 두루미 2019-02-17 546  
55514 비밀번호0502 [5] 만만새 2019-02-17 376  
55513 누군가 그를 신이라고 했습니다. 만만새 2019-02-17 174  
55512 아 그리고 다양한 경험을 해보고싶습니다 [2] 친구없어서외로워 2019-02-17 283  
55511 독서모임 가보신분계씬가요?????????????? [3] 친구없어서외로워 2019-02-17 571  
55510 참, 그럴듯했던 변명. [1] 여자 2019-02-17 269  
55509 빈틈부재중 만만새 2019-02-16 157  
55508 패션에 있어서 불편함 [13] 하림윤 2019-02-16 866  
55507 그 임동진 분 아세요?(탤런트) [2] 만만새 2019-02-15 524  
55506 남친 있지만 남자 룸매 있는 여자 [4] 로즈마미 2019-02-15 583  
55505 패딩조끼의 권태 [2] 만만새 2019-02-15 384  
55504 일상 [3] resolc 2019-02-15 270  
55503 에릭의 솜씨 [1] 로즈마미 2019-02-14 275  
55502 반성문! 만만새 2019-02-14 175  
55501 알아서 하라는 남친(저는 수동적인데) [3] 쿠키67 2019-02-14 604  
55500 일상블로거, 블로그 마켓 도전기! 나미야잡화점의기적 2019-02-13 191  
55499 소개팅 두번째 만남 후 [3] midori00 2019-02-13 795  
55498 본인 뜻대로 안해주면 뒤집어지는거 [18] 만만새 2019-02-13 750  
55497 썰전을 보았습니다... 싸드 이야길 하더군요 [2] 로즈마미 2019-02-13 165  
55496 나도 똑같은 인간일까.ㅎㅎ [2] 만만새 2019-02-13 259  
55495 초중고생 '북한은 적' 1년 만에 41%→5%…절반 "협력대상" [9] Quentum 2019-02-12 198  
55494 빠른빠른 [4] 만만새 2019-02-12 274  
55493 직업의 귀천이 있다,없다? 생산직이 뭐 어때서!! [24] 30's 2019-02-12 847  
55492 루리웹 유저가 알려주는 플스 중고 구매 꿀팁 [1] 로즈마미 2019-02-12 171  
55491 저도 쫌생이일까요? [7] 유미유미 2019-02-12 365  
55490 쫌생이 [12] Takethis 2019-02-12 4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