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427

안녕하세요-

이 곳, 주인장입니다. 

7 만에 단편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습니다. 저마다의 자리에서 저마다의 고통을 품고 살아가는 강인하고도 사랑스러운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았어요. 소설은 자신이 주인인 인생을 살아가기 위해 고독한 싸움을 벌이는 등장인물들을 통해 삶이란 '그럼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는 것'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고통스러울지언정 스스로를 존중하는 인생을 살아가는 ([곁에 남아 있는 사람][나의 이력]), 지극한 사랑이 보여주는 애틋한 대안([치앙마이], [사월의 서점]), 조금씩 앞으로 나아가며 찾는 삶의 의미([Keep Calm and Carry On]), 누가 뭐라 해도 내가 사랑하는 것을 지켜가고자 하는 마음 ([안경]) - 복잡한 마음을 가진 더없이 인간적인 등장인물들은 손쉬운 해결책으로 도피하지 않고 자신의 인생에 일어난 크고 작은 사건에 온몸으로 부딪히며 때로 좌절하고 때로 무너져 내립니다. 그리고 저마다의 싸움을 거치며 계절을 통과하고 나면, 그들은 어느새 다시 스스로 몸을 일으켜 앞으로 걸어나가고 있습니다. 소설의 등장인물들은 동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이기도 합니다. 

[곁에 남아 있는 사람] 목차 

1. 곁에 남아 있는 사람

2. 안경

3. 치앙마이

4. 우리가 잠든 사이 

5. 나의 이력서

6. Keep Calm and Carry On

7. 사월의 서점 




달려라 달려

2018.09.04 23:34:36

소개만 봐도 보고 싶네요. 꼭 사서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삐북이

2018.09.07 15:45:24

"비밀글 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156  
»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055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3308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6572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4548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9406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7522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872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052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213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2651 10
55182 확실히 자연스럽고 스토리가 있는 사진일수록 SNS반응이 좋네요. 하... [7] pass2017 2018-10-30 561  
55181 엄마의 반대... [4] 피크닉 2018-10-30 494  
55180 소소한 취미 그만둬야할까요? [10] 궁디팡팡 2018-10-30 665  
55179 한인간의 질량보존의 법칙 [3] 뜬뜬우왕 2018-10-30 286  
55178 .. [9] 몽이누나 2018-10-30 527 1
55177 마음이 점점, [5] 여자 2018-10-30 527 1
55176 다정도 병인 양하여 뜬뜬우왕 2018-10-29 218  
55175 코스피 2000 밑 하락.........;; [3] Quentum 2018-10-29 384  
55174 남자가 불편해 [8] Marina 2018-10-29 705  
55173 메시 형! 네이마르 나갔으니까 제가 대신 [1] 로즈마미 2018-10-29 114  
55172 Alice in wonderland [2] 뜬뜬우왕 2018-10-29 267  
55171 유혹 & [1] 또다른나 2018-10-29 335  
55170 너와 헤어진 이후, [1] 그래요2 2018-10-28 355  
55169 민머리로 헤딩하기 뜬뜬우왕 2018-10-28 94  
55168 남친의 이성친구 너무 힘듭니다.. [22] ohmysummer 2018-10-28 1078  
55167 시각도 위조될수 있나요? [5] 뜬뜬우왕 2018-10-27 341  
55166 은근슬쩍, [2] 여자 2018-10-27 359  
55165 남자친구의 경제적 도움과 여러 고민 [28] 하림윤 2018-10-27 903  
55164 페이스북에서 잘생긴 남자를 봐서 [6] pass2017 2018-10-27 581  
55163 신화 김동완이 초,중학생 신화창조에게 띄우는 메시지 [1] 로즈마미 2018-10-26 378  
55162 인간의 외로움에 관해 표현된 영화 있을까요? [9] 마노쁠라스 2018-10-25 637  
55161 눈치없는 직장생활.. [5] 으리 2018-10-25 549  
55160 스킨쉽보다 관계를 더 [2] join22on 2018-10-25 782  
55159 관심있는 이성에게 카톡을 보내려는 보배님들 [1] 로즈마미 2018-10-25 407  
55158 새로운 만남에 대한 지나친 걱정일까요? [1] 언제나스마일 2018-10-25 262  
55157 D-두달 [3] 뜬뜬우왕 2018-10-25 348  
55156 - [4] 여자 2018-10-24 414  
55155 시크릿 끌어당김의 원리.. [4] 뜬뜬우왕 2018-10-24 617  
55154 남자는 머리빨 [2] 로즈마미 2018-10-24 434  
55153 집이 없어 슬픈 1인 [5] 둥이둥이둥이 2018-10-23 577  
55152 5개월 만에 전여친 연락왔어요. [6] Maktoob 2018-10-23 897  
55151 빨리 찍어라...ㅎㅋ [3] 로즈마미 2018-10-23 335  
55150 돈때문에 힘들기 싫으다... [2] 또다른나 2018-10-23 374  
55149 썸 타다 연락 끊김 [5] 유바바씨 2018-10-22 787  
55148 아이유가 7년동안 달라진 것.jpg [2] 로즈마미 2018-10-22 10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