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746

이런 헤어짐

조회 483 추천 0 2019.02.25 09:39:47
기약없는 출국을 일주일 앞둔 애인

주말에 그가 머무는 도시로 만나러 왔다가

아침기차를 타고 돌아가는 길이에요.

어제 많은 얘기를 나누고 실성한 듯 울기도 했다가

말도 안되는 해결책을 생각해내기도 하고

그랬는데,

기차역에서는 가벼이 웃으면서 헤어졌어요.

어쩌면 그게 마지막이었을지도 몰라요.

우리는 다시 만날 수 있을까요?


만만새

2019.02.25 09:47:25

몰라용 그 기차역에서 헤어지는 사진을 사진첩에 꼽아 두지 않고 되살리고 싶음 다시 만나겠지용^^

한동근의 이소설의 끝을 다시 써보려해 같이...ㅎㅎㅎㅎ

몽이누나

2019.02.25 09:51:53

에코 쓸쓸하네요, 기약없는 출국이라...

그치만 전 알아요, 상여자에게 사랑은 어떤형태로든 또 금방 찾아올꺼란거를 :)

Takethis

2019.03.02 01:26:15

마지막 사랑이었음 좋겠어요

단핕빵

2019.02.27 01:46:59

아ㅠㅠ 마음 아프네요.
저도 롱디 해봤는데
처은엔 매일 영상통화 하고 종일 카톡하고 하다가
남친이 새로 직장 잡고 바빠지고, 새로운 사람들 사귀고 하니 점차ㅜ소원 해지더라고요..
몇번 찾아가기 까지 했었는데
이제는 그게 집착 이었다는 걸 알게 됐어요.

힘드시겠지만 멀리 떨어져 있는 동안은
친구처럼 종종 연락하며 지내시고
나중에 서로 상황이 되면 다시 연인사이로 이어지는 걸 생각 해보세요..

나이가 드니 이젠 집착하기 보다는
인연이 되면 또 만나겠지. 하며 지내는데
그 남친 분명히 나중에 그리워하며 연락 오더라고요..

마음 아프시겠지만 본인 일에 집중 하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ㅠㅠ

Takethis

2019.03.02 01:25:23

이놈의 롱디..
저희의 관계는 yes가 안 되면 아예 연락도 재회도 불가능한 상황이라서요.
오히려 (가슴 아프게) 깔끔한 것 같네요.
어찌되든 말씀대로 제 인생 잘 살아야겠죠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작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452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4] 캣우먼 2019-03-18 972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2290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725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8231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608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929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954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30172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894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762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4101 10
55501 좀머씨 이야기나 모모같은 책 또 있을까요? [2] 만만새 2019-03-09 246  
55500 꿈에 꽃다발이랑 편지 받았어요... [2] 만만새 2019-03-09 240  
55499 ● 폐지 [3] 로즈마미 2019-03-08 445  
55498 다 부질없나보다. 만만새 2019-03-08 229  
55497 한 백분은 꾸준히 오시는 것 같은데 [1] 만만새 2019-03-08 553  
55496 원나잇 [4] 넬로 2019-03-07 743  
55495 굳이 광고하고 싶으면 한두개만 올리지 도배를 하면 Quentum 2019-03-07 195  
55494 이 게시판도 끝물이군요 [3] 야야호 2019-03-07 759  
55493 스몰톡 [1] 만만새 2019-03-07 176  
55492 남편을 불편해하는 남동생 [8] 미샤와곰 2019-03-07 575  
55491 새삼 예뻐보이는 가사 [4] 몽이누나 2019-03-06 469  
55490 극단적 18가지 여자 심리론 [4] 계절앞으로 2019-03-05 831  
55489 잠 안 올 때 듣는 노래 있으신가요 [2] Rooibos0 2019-03-05 241  
55488 우리나라 환경단체, 진보 연예계 종사자분들 현 시국에 조용하네요. [2] Quentum 2019-03-05 221  
55487 <캣우먼>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재개합니다. 캣우먼 2019-03-05 425  
55486 [7] 비누향기1 2019-03-04 368  
55485 짧은 어제 이야기 [4] 십일월달력 2019-03-03 433  
55484 오빠가 결혼했는데 제가 시집 온 느낌이에요 [4] 청초한열매 2019-03-03 828  
55483 동성 친구 연락 안오게 하는 방법 없을까요? [6] 헬스하는곰 2019-03-03 600  
55482 남녀관계에서 눈치 많이 보는 분들 계신가요? [9] 비누향기1 2019-03-02 888  
55481 어제 헤어졌는데 다시 만나고 싶어요.. [7] 빈빈 2019-03-01 714  
55480 재미있는 사람이 되고싶어요 ㅋㅋ [3] 꽃보다청춘 2019-03-01 352  
55479 Apocrypha , 훈장같은 인간들 속터져 죽겠네요 ㅋㅋㅋ 깨소금맛 [4] Quentum 2019-03-01 268  
55478 30대의 끝자락에서의 후회인데... [4] 카모메식당 2019-03-01 1062  
55477 이 남자는 제가 부담스러운걸까요? [8] 비누향기1 2019-02-28 855  
55476 어장관리때문에 하늘이 무너지는거같아요 [5] 콩재 2019-02-28 621  
55475 친구가 부러웠던 개 [1] 로즈마미 2019-02-28 224  
55474 저같은 분 계세요? [5] Rooibos0 2019-02-28 463  
55473 되게 오랜만이라 아이디와 비번도 까먹었습니다 [1] 다솜 2019-02-27 213  
55472 2022년은 호랑이 띠인가요? [1] 만만새 2019-02-27 383  
55471 는중이는 오늘 지각이네요.. [1] 로즈마미 2019-02-27 154  
55470 모여요~~~ [9] 만만새 2019-02-27 400  
55469 뼈를 주고 뼈를 침.jpg [1] 로즈마미 2019-02-26 309  
55468 대박 아님 쪽박(랜선연애의 현실화) [8] 만만새 2019-02-26 727  
55467 세상엔 왤케 이쁘고 똑똑한 여자분들이 많은지 [1] Rooibos0 2019-02-26 7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