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78

안녕하세요, 제 3자입니다. 

어제 영화소모임 수요조사 글에 보여주신 뜨거운 성원( 멘트 증말 이것뿐인가 -_- ) 에 감사드립니다.

 

 

첫 모임 공지 전에 몇 가지 안내사항 드릴께요.

 

 

첫 모임은 일단 삼성동 메가박스 18일(금) 저녁 7시~8시 사이로 하려 합니다.

함께 볼 영화는 '헬프' 로 정했어요.

제가 아침에 메가박스 홈페이지 들어가서 확인해보니 현재 씨너스와 통합작업으로

예매 및 예매확인 등 몇 가지 기능만 가능하다고 하더군요.

 

관람시간을 확인해보니

현재 기준으로는 이번주 일정밖에 안나와있습니다. -_-

그래서,  아마 18일 영화예매가 가능한 시기는 다음주 초 혹은 중순이 되지 않을까 싶어요.

 

 

미리 관람시간 및 영화를 1주일 훨씬 전에 말씀드리는 이유는 영화/시간을 미리 정해놓아야,

참석자분들께서도 각자의 스케쥴을 고려해서 대략적인 참석여부를 가늠하실 수 있으시리라는 생각때문입니다.

(는 핑계고 걍 성격이 급해서 ㅋㅋ)

 

 

예매는 어제 여러 회원분들께서 추천해주신 대로,

처음 몇 장은 참석이 확실시 되는 분들 것을 함께 구매를 하고,  예매좌석을 댓글로 남긴 후,

그 이후 분들부터는 각자예매.를 하는 방식으로 하려 합니다.

 

 

좀 더 자세한 공지는 예매하고 다시 올릴께요.

(예매가 언제 뜰지 몰라서 제가 매일 살펴 보긴 하겠지만, 혹시 제가 놓칠 수도 있으니 ,

18일 저녁시간대 '헬프' 예매오픈 여부에 대해서는 적극적 제보 환영합니다....☞☜ )

 

 

그리고, 두번째 모임 도 미리 공지를 드리면,

두번째 모임은 12월 중순 토요일 (대략 17일경으로 예상중, 빠르면 10일)  오후 3시, 용산. 을 생각하고 있습니다.

(영화는 그때 봐서 땡기는 것으로 하겠습니다. 추천 미리 받습니다. 받고요~ ㅋㅋ)

하오니 각자 편하신 시간과 땡기는 영화에 참석하시면 되겠습니다 ^^

 

 

 

아. 그리고 마지막으로 제일 중요한 안내사항 한가지 더 말씀드리자면,

본 영화소모임은 비정기적이고, 형식에 구애받지 않는 자유로운 소모임으로써

영화를 보고는 싶으나 친구들과 시간맞추기도 여의치않고

혼자보자니 또 딱히 몸이 움직여지질 않고 그러자니 벌써 영화관에 가본지가 언제인가! 등등 여러가지 상황들로 인해

고뇌하고 계신분들이라면 + 러패회원분이라면

어느 분이라도 자유롭게 영화 벙개를 주최하실 수 있습니다.

 

 

 

제가 한달에 1-2번이라고 했으나

그때마다 사정이 여의치 않으셔서 참석을 못하시고 안타까우신 분들

나는 저 영화 보기 싫은데 제3자의 영화취향은 구리기 짝이없다!

독단적으로 장소선정하는 제3자의 결정을 이해할수 없다! ㅋㅋㅋㅋ

이런분들 모두모두 주저없이 벙개를 퐝퐝퐝퐝 쳐주시면

좀 더 많은 회원분들과 자유로운 영화관람을 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마련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본 모임이 러패의 소소한 재미를 줄 수 있는 활동이 되도록 많은 회원분들의 참여와 질타. 격려 부탁드립니다.

질타만하고 참여나 격려 안해주면 쫓아갑니다....//지켜복오있따!!! ㅋㅋㅋ

 

 

 

그럼, 헬프 메가박스 예매 오픈 제보를 기다리며

저는 이만 물러가보겠습니다.

모두모두 즐거운 화요일 되십셔~! (아직도 금요일까지 3일이나 남았...콰릉...)  



리엔

2011.11.08 22:51:46

헬프 예고편 괜찮던데 삼성동은 너무 멀군요ㅠ  집에 올수가 없을듯....두번째 모임 참석 예정이지만 아쉽네요! 러패분들과 헬프를 같이 보고 공유하고 싶은데><

그런데 첫모임은 금요일 두번째모임은 토요일인 이유가 있나용?

제3자

2011.11.09 14:18:22

별 이유없구요 제 맘입니다 ㅋㅋㅋ 다른날 모이셔도 되요 ㅋㅋ 리엔님이 주최하시면 됩니다용~ 히히.

리엔

2011.11.09 15:36:47

아하하하ㅋ 요일이 다르길래 그냥 궁금했어요~

bonnieb

2011.11.08 22:52:04

저 참석하고 싶어요- 조심스레 손들어봅니다 :)

제3자

2011.11.09 14:20:57

엇, 아이디가 제 친구 쇼핑몰 이름이랑 똑같아요!! 그날 뵙겠습니다 :)

피터

2011.11.08 23:00:31

집에서 멀지만 ㅜㅜ 참석입니다. ㅋㅋ


제3자

2011.11.09 14:22:32

ㅠㅠ 네 그날뵙겠습니다 ㅋㅋ

권C

2011.11.08 23:02:32

근무 스케쥴이 바뀌지 않으면 참석하겠습니다. 1차를 ㅋ

제3자

2011.11.09 14:23:08

제가 주최하는 모임은 일단 PM 23:00 즈음에서는  반드시 끝납니다...ㅋㅋ

키라

2011.11.09 15:05:52

저두 참석할게요~헬프 재밌을 것 같아요^ ^

보네르

2011.11.09 15:37:23

저도 손듭니다! 퇴근 후 10만에 도착가능 ㅋ

꾸러7ㅣ

2011.11.09 16:28:46

저는 10월달에 헬프시사회에 가서 먼저 보고왔는데요... 좋았어요. 좋은영화예요. 재미있는 영화 아니구요. 좋은영화 ~~

시간되시는 분들 보고오세요 ! 아추예요 *.*(아예추천)

느낌의공동체

2011.11.09 22:30:21

아아 ㅠㅠ 넘 멀긴 하네요 ㅠ영화만 보고 눈썹 휘날리게 집에 돌아와야할지도 ㅠ 그래도 참석~^^ 첨 러패모임 참석이라 두근두근...^^

림e

2011.11.09 22:39:30

저두요!!! 헬프 넘 보고 싶었는데...금요일 넘 좋습니다!!!

용산타임은 저희 동네라 딱 좋은데...토욜은 근무라서...ㅠㅠ

카멜레온

2011.11.10 05:26:14

영화 벙개 좋습니다 ^^ 저도 언제 한 번 할지도 모르겠군요 ㅋ

세실리아

2011.11.10 09:10:20

연두색 하이라이트 덕분에 파악이 잘 되네요 ㅎㅎ

18일 저도 참석할게요!  회사에서 쪽지 기능이 잘 안되서,, 댓글 남겨보아요^^

zooey

2011.11.10 09:37:22

저도 살짝쿵 손 들어보아요~ 첫 러패 모임 참석이어서 무지 떨리는군요^^

정호

2011.11.11 21:22:09

저도 참석하고 싶어요! 7시에 그냥 가면되나요?

파브레가스

2011.11.12 03:40:36

영화 번개 참석하고 싶습니다!

바셸린

2011.11.13 21:16:08

뒤늦게 참가신청해도 될까요??

제3자

2011.11.14 10:51:50

======= 아마 15.16일쯤 티켓오픈 될 것 같습니다. 각자 예매로 할 거구요. 오픈되면 제가 젤 먼저 예매하고 좌석공지할게요. 참석하고 싶으신분들은 예매하시고, 좌석을 댓글로 남겨주시면 됩니다. (좌석공지글은 별도 등록예정) ===========

라르

2011.11.14 23:23:51

코엑스 근처에서 일있는데 일찍끝나면 참석하고 싶어요. 언제 끝날지 알수가 없어서 ㅠㅠ 

일단 신청할게요 :D 

이쥬

2011.11.15 11:04:10

이미 일주일이 지나 또다시 화요일이네요 ^^

시에나

2011.11.15 14:28:45

아 항상 눈팅하다가 오늘 가입했네요. 영화 모임 좋은거 같아요. 요즘 영화본지가 언~ 이번은 출장으로 힘들지만 12월 모임에 한번 가보고 싶어요^^

Rain, Tango

2011.11.16 15:55:01

눈팅만 하는 1인.....

 

아.. 정말 참석하고 싶네요........

정말 가고 싶어요~~

정말 가고 싶어요~~

 

거기 갈라믄,,,, 전 비행기 4시간 타고 가야하는 외쿡인 노동자... ㅡ.ㅡ;;

 

1월에도 한번 추진해주세요.....pls...

홍냐냐

2011.11.18 11:10:10

아 부러워요 ㅠㅠ
벙개할때마다 늘 시간이 안맞는 1인..ㅠㅠ
언젠가 제가 제 빈시간에 꼭 벙개를 내려보리라......! 불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추천
공지 장편소설 <가만히 부르는 이름>이 출간되었습니다 캣우먼 2020-09-28 4217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18679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18613 1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86138 2
55698 직장에서 성취감, 뿌듯함. 이런거 느끼시나요? [15] carpediem 2011-09-01 14559  
55697 현실에..... [11] 디디디 2010-03-11 14553  
55696 계피입니다. [13] 계피 2010-10-10 14538  
55695 결혼을 결심할 때 어떤 마음이셨어요? [16] 주열매 2013-07-18 14496 7
55694 잠수부와 나비 (부제: 연락없는 남친의 속마음 및 대처법) [2] 기버 2012-06-04 14479 14
55693 오래가는 연애 [6] 모기향 2011-05-11 14450  
55692 소개팅 후 띄엄띄엄 연락하는 남자 [10] 옥희 2012-06-20 14430  
55691 과외 학생에게 고백받은 후기입니다. [120] 부대찌개 2014-04-30 14419 11
55690 이태원 자주 댕겨보신분 ?? [7] 만쥬 2011-08-17 14414  
55689 왜 막 백화점같은 여자가 되란 말이 있더라구요. [7] 고솜 2011-09-26 14382  
55688 오랜만에 사랑이란 감정을 느끼게 되었어요 . but.... [4] 꿈꾸는청년 2010-03-15 14364  
55687 카톡사진이나 글귀가 자주 바뀌는 사람의 심리? [10] 순수의시대 2015-03-30 14347  
55686 동굴에 들어간 남자...언제 불러야하나요? [5] 림e 2011-12-27 14335  
55685 몸만 원하는 남자에게 몸 주고나면 남는것 [40] 2009-09-22 14295  
55684 내가 바람피는 내용의 꿈. [8] 처음 2011-06-27 14294  
55683 말테의 수기 - 라이너 마리아 릴케 ★반짝반짝 2005-06-07 14278  
55682 성시경은 왜이렇게멋있어보일까요ㅠㅠ완벽한 제 이상형!!!! [47] 또릿또릿 2011-09-29 14222  
55681 좋아한다면서 연락 절대 없는 이 남자... [12] 냐홍냐홍 2012-01-12 14212  
55680 사랑을 그대 품안에 [5] 니콜 2011-07-22 14184 1
55679 직장 동료에 대한 복수심. [3] 푸른하늘 2011-09-29 14079  
55678 19)남자친구가 성적으로 느껴지질 않아요 [10] Lorina 2013-04-01 14070  
55677 ㅇ 더 좋아하는게 정말 지는걸까 : 연애의 갑을관계 [4] 에로고양이 2013-03-10 14029 3
55676 소개팅 애프터후 연락 [11] 유땅 2014-04-01 14008  
55675 <캣우먼>버락 오바마 대통령에게 보내는 편지 [13] 캣우먼 2011-11-11 13979 2
55674 전남친이 카톡차단 해제를 반복해요 [19] 늘그곳에 2016-08-03 13910  
55673 별자리로 알아보는 내 남자친구의 모든것 [5] &#9835; terry &#9835 2003-02-26 13903  
55672 이제 진짜 정리할 때 [8] love mode 2007-12-27 13874  
55671 그 모자 대체 어디서 샀수? [5] 게을녀 2009-10-20 13843  
55670 혹시 이 가수 아시나요? [15] 2011-07-15 13832  
55669 시댁가기싫다 [5] 고소해 2005-02-07 13819  
55668 괜찮아지겠죠? [2] coooool 2011-05-07 13809  
55667 19) 원나잇을했던 여자는 애인생겨도하겠죠? [30] 2fork1 2016-11-13 13788  
» [영화모임] 첫 모임 공지 전 안내사항 몇가지. [76] 제3자 2011-11-08 13780  
55665 그 놈의 수영강사.... [19] 인장 2011-03-12 13769  
55664 남자가 여자에게 관심있을때 [11] 말뚜기 2014-04-29 137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