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336

어느덧이 아니라, 이제야 6일째라는걸 조금전 손가락을 하나하나 접어보고선 알았습니다.

오래되었다 생각했는데, 겨우 6일째라니..약간의 허탈함도 같이 오네요.


짧은 6일동안 참으로 많은일이 있었네요.

회사에 연차를 쓰고 1박2일로 여행을 다녀왔어요.

그리고 소개팅도 한번했구요.

참, 크리스마스도 지났습니다...


그만 생각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말처럼 쉽진 않겠지만,

벗어나야죠...


그래야 새로운마음을 받아들일수 있을것같습니다.


얼마전 소개팅에서 아주 괜찮으신 분을 만났습니다.

따뜻하고, 상냥하며, 사랑을 듬뿍 주실것 같으신분..

근데, 안되더라구요..

마음이 안열리더라구요..그래서 사실대로 말씀드렸습니다.

죄송하다고..너무 좋으신분인걸 알기에 붙잡아 두고싶었지만, 그건 이기적인 내마음이라고..

마음이 열리지못해 죄송하다고.


많이 느꼈습니다.

이젠 비워야할때라고..지나간 마음 그림자 붙잡아두지말고 보내줘야한다고 말입니다.


이기적인 마음말고 진실된 마음으로 기다려야 겠습니다.

인연을..



섬섬옥수

2016.12.26 17:48:19

소개팅이 빨라도 너무 빨랐네요....
오늘이 6일째인데 벌써 소개팅도 했으면 헤어진 다음날 부탁해서 바로 하신건가요??

마치 이별을 예감라고 준비하신 게 아니라면.....

힘든 시기 잘 이겨내시길 바랍니다.

binloveu

2016.12.27 12:40:33

나의 아픔으로 소개팅 나오신 분께 결례를 범했었네요..

준비되지 않은 저에겐 그어떤 사람이라해도 어울리지 않았을겁니다...

성급했어요..

쭈닝닝

2016.12.26 19:01:37

6주도 아니고 6일만에 소개팅은 좀;;

binloveu

2016.12.27 12:41:35

그렇죠..6일이라면 참으로 짧은기간이였는데

분명한 제 잘못인거죠..

이진학

2016.12.26 20:50:37

이별 6일째가 아니라 새로운 시작이 6일 된 겁니다.

지나간 일로 발목 잡히는 것 도 습관 입니다.

binloveu

2016.12.27 12:45:27

나쁜습관은 얼른 고쳐야겠어요~

가슴에 와닿는 말 감사히 받겠습니다.

atto

2016.12.26 21:07:23

사람은 사람으로 잊어야죠.
소개팅 많이 해보셔요. ;)

binloveu

2016.12.27 12:46:09

일단 마음부터 비우고, 실컷해봐야죠:)

이젠 소개팅도 안들어오는 나이에요ㅠ

신월

2016.12.26 22:45:15

여유 가지시고 맘고생 즐기시는 거 추천드려요.
소개팅은 너무 이르셨던 게 아닐까요.
노래도 듣고 술도 마시고 실컷 울기도 하고.
매일밤 울며 잠들고 샤워하다가 울고 그러다보면 좀 괜찮은 날이 오더라구요.

키왕굳

2016.12.26 23:04:45

저는 맘 고생 많이 해봤는데 고생 안하는거 추천이요 ㅠ 최대한 좋으실대로 하시는게 최고! 물론 남에게 피해는 안줘야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4] 캣우먼 2017-01-23 12384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50191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55206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73193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94281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8668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24172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48764 10
54176 부부싸움, 반복되는 굴레 [7] beloved 2017-04-16 789  
54175 소망일기1 나데돌 2017-04-16 167  
54174 사람들이 쳐다보는 이유? [20] 꼬꼬리코 2017-04-15 1175  
54173 걍 생각 [4] 나데돌 2017-04-15 390  
54172 제 인생에서 여자 셋이 (저포함) 친구가 되는 관계는 결국 잘 안 ... [7] Rooibos12 2017-04-14 712  
54171 앞서가는것 [2] 나데돌 2017-04-14 408  
54170 질투를 많이 받는 사람은 참을성을 많이 길러야하죠? [6] 세바스찬 2017-04-14 600  
54169 일곱 번째, 보이스톡 (w/ 여러분들의 주제) [11] _yui 2017-04-14 272  
54168 남자가 여자한테 취직닥달하는건 왜...? [7] 커리어워먼 2017-04-14 688  
54167 남자친구 마음에 대한 확신이 없어요 [14] 숲속에 2017-04-14 1091 1
54166 저도 보이스톡 주제 받아도 될까요? [6] _yui 2017-04-14 284  
54165 30대초반여자인데..스킨쉽에대한 생각..(내용펑^^;;) [22] 성실하게 2017-04-14 1433 1
54164 이제 좀 나아졌을까요... [6] 아하하하하하하 2017-04-13 628  
54163 가슴 엑스레이 검사 무지 아파요 ㅠㅠ [13] Garden State 2017-04-13 635  
54162 20대초반인맥 다르고 후반 인맥 다르네요 [9] 이제는굳바이 2017-04-13 884  
54161 만약에) 상황극 1탄 [11] 순수의시대 2017-04-13 448  
54160 기분 나쁜 미소 느껴보신적 있으세요? [4] 나데돌 2017-04-13 568  
54159 4박5일 국내여행지 추천해주세요~ [9] 하늘꽃다지 2017-04-12 741  
54158 되려 스트레스라면? [13] 과여언 2017-04-12 866  
54157 ethihad의 주말일기 [29] 모닝토스트 2017-04-12 9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