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450

배신한 사람

조회 701 추천 0 2016.12.27 19:09:41
자존심이 정말 강한 남자가 있어요. 오랜 시간 만나면서 그 누구보다 사랑했고 사랑받은 여자가 있어서 스스로도 변해갔는데 그 여자가 인생 최악의 상처를 줘서 헤어지게 됐어요. 남자는 충격과 상처로 모든 연락을 차단한 상태에요. 그 여자는 돌이킬 수 없고 정당화 할 수 없지만 순간의 실수를 했고 자신한테도 경멸감을 느껴서 상담도 받고 몇 개월, 몇 년간 노력해서 전혀 다른 사람이 되어 나타난다면, 그 때 가서도 남자가 다시 기회를 줄 가능성이 절대로 없을까요?

키왕굳

2016.12.27 19:43:44

-

Selfishbitch

2016.12.27 19:45:40

댓글 감사드립니다. 혹시 글에서 남자분의 상황이셨나요?

cowalk

2016.12.28 08:53:28

그 남성분의 자존심을 건드릴만한? 어떤 실수를 하셨나요? 최악의 실수가 무엇인지 모르겠지만 그것이 만약 남자의 가치에서 가장 우선순위에 있는 것이라면 마음을 되돌리기가 힘들겠지요. 당장 내일 일도 장담할 수 없는데, 몇달 몇년후에 그 사람의 마음을 잡을 수 있을까요? 꼭 잡아야할 사람이라면, 지금 당장이라도 가서 잡아야죠. 그리고 잡힐지 안 잡힐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그 사람만이 알 수 있겠죠? 하지만 0.1%의 가능성이라도 믿으신다면 가서 진심으로 잡아보세요. 꾸준히 반성하는 모습을 보이신다면 아마 허락하실 수도 있지 않을까요? 한번 잃은 신뢰는 회복하기가 힘들고 만약 되더라도 그전 상태로의 복원은 더욱 힘들겠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5] 캣우먼 2017-01-23 16156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53833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58913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76867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97953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9039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update 관리자 2013-08-14 327689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52459 10
54290 심리적 외상 [4] 여린멋 2017-05-10 413  
54289 문재인이 됐습니다 [5] corona 2017-05-10 560 3
54288 모닝아...전비야...알바 끝났다.... [2] 파루토치 2017-05-09 270 1
54287 이상적이다 할수는 없겠지만 베충이들 뒷목잡고 쓰러질거 생각하니 피... [3] 전주비빔밥 2017-05-09 269  
54286 성숙한 사랑 [8] 로멩가리 2017-05-09 630  
54285 38세 동수저 남자 눈 낮춰야 할까요? [6] 야야호 2017-05-09 1051  
54284 목숨 걸어야한다구. 소바기 2017-05-09 223  
54283 나의 다이어트 역사 (스몰톡) [11] 레비 2017-05-09 574  
54282 지쳐가는 연애의 마지막장에 들어서며 [11] 뻥튀기 2017-05-09 865  
54281 아름다운 세상 킴살앙 2017-05-09 193  
54280 심적으로 힘들 때 시작하는 연애는 .. [6] 뀨우 2017-05-09 685  
54279 조만간 촛불 시위와 탄핵정국 또 만들어지겠네요. [5] 모닝토스트 2017-05-09 388  
54278 얘들아 ~ 투표가자~ [5] 파루토치 2017-05-09 214 1
54277 이번에 문재인이 될거 같음 다만 제2의 박근헤가 될 가능성이 너무... 전주비빔밥 2017-05-09 325 1
54276 적폐가 적폐를 낳는 세상 내 적폐는 상관없고 남 적폐는 문재에욧 [7] 모닝토스트 2017-05-08 263 1
54275 한시간 남았네요 [6] 파루토치 2017-05-08 331 3
54274 관계유지를 위해 만나는 친구.. [4] liszt 2017-05-08 548  
54273 진짜 간곡히바라는건 자신의 인생에 당당해지길.. [12] ethihad 2017-05-08 655  
54272 제가 생각하는 각 후보 장단점. [11] corona 2017-05-08 548  
54271 사람을 만나면 무슨 이야기 하시나요? [6] 구름9 2017-05-08 5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