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114

김새롬하고 결혼하고 제주도 가서 몰래 딴여자 지 몸뚱이에 올려놓고 쪼물딱 거리다가 들통나고서 마누라한테 쳐맞는걸 

그걸 동영상으로 올려서 물타기 시전 

세상에 왜 이렇게 비겁하고 어리석은 인간이 많은것인지!


새롭게시작.

2016.12.28 11:04:14

그게 김새롬은 맞긴 해요?ㅎㅎㅎㅎ 저도 동영상 보긴 했지만... 실루엣이 비슷하긴 한데 얼굴이 확실히 나온것도 아니고..;;;  

튜닉곰

2016.12.28 12:13:03

어떤 사유에서든지 폭력을 정당화할 순 없어요.

전주비빔밥

2016.12.28 12:43:55

폭력은 당연히 안되죠 근데 같이 한집에서 사는 부부중 한사람이 이런식으로 행동하는데 평정심 가지고 대할사람 몇이나 있을까요 

렉스

2016.12.28 13:42:24

살다보면 연애든 결혼이든 여자도 다른남자를 만나는 경우가 생길수 있을텐데

그때 남자가 여자를 때리거나, 헤어지고나서 폭력으로 복수하는 남자들의 행동이 정당화되는논리이지않나요? 남녀사이에서 폭력은 정당화될수 없습니다. 여자니까 가능하다? 그런개똥같은 생각을 하시는건 아니죠?

전주비빔밥

2016.12.28 13:49:07

저도 폭력은 정당화될수 없다고 생각하죠 전 김새롬이가 사람때린걸 옹호한게 아닙니다 ㅋㅋㅋㅋ 

남자의 행동이 찌질하다고 이야기 한거지 여자든 남자든 폭력은 안됩니다!

쌩강

2016.12.28 12:58:52

추천
2

여자가 얻어맞으면 불쌍하고

남자는 천하의 나쁜 놈이고

남자가 맞으면 찌질하고 못난 놈이고

뭔가 이상한데요.

바람을 폈다 해도 전 저렇게 발길질을 계속 당할만 하지 않다고 봅니다.

마이바흐

2016.12.28 13:34:22

역시 아줌마 대가리가 안좋구나 역시 머리딸리는 종자들이 제대로 살피지도 않고 악플이나 다는거였어 ㅋㅋㅋ

지금 단순히 남자가 맞아서 찌질하고 못난 놈이라고 했나? 

악플러 종자들은 여기서 좀 꺼져라 ㅋㅋㅋ

전주비빔밥

2016.12.28 13:42:51

헐....마이바흐님 기분 나쁜건 알겠지만 이건 그냥 논쟁성 글도 아니고하니 님역시 과격한 언사는 삼가해주셨으면 합니다 ^^;

렉스

2016.12.28 13:45:19

추천
3
쌩강님 말이 틀린게 없는데, 왜 이렇게 반응하시는지 이해가안가네요

전주비빔밥

2016.12.28 13:50:30

쌩깡 아줌마가 전에 마이바흐님한테 악플날렸었음 ㅋㅋ 

쌩강

2016.12.28 14:11:04

추천
1

진실 왜곡에 탁월한 재주가 있군.

한 명이 다른 아이디를 돌려쓰나 하고 지켜봤는데

같은 사람은 아닌것 같고

쓰는 언어가 추종자니 어쩌니 이런것을 보면

주종관계인 것도 같고.

일단 뭐 관심은 없으니까 헛소리만 좀 자제해주길.

전주비빔밥

2016.12.28 14:22:44

아지메 추해보여요....... 본인 댓글 쓴게 악플이 맞는데 왜 진실 왜곡이라고 합니까? 글들이 다 남아있잔아요 여기에, 

마지막으로 뇌피셜좀 쓰지마세요 ㅡ.ㅡ 당신들이 악플안달고 팩트로 조지려고 했음 당신들 편에 섰을건데요. 

근데 전 좀비는 되고 싶지 않습니다. 


마이바흐

2016.12.28 22:41:26

댓글좀 빨리 남기고 싶었는데 연말에 술자리가 많아서 ㅋㅋㅋ 전주비빔밥님은 만나서 사회 정치에 대해서 제대로 토론할수 있는 제대로된 진보적 생각을 가진 분이라고 생각해요. 저는 님이 남기신 댓글중에서 테러방지법에 대해 부정적으로 남긴 말을 봤는데 사실 저는 테러방지법에 찬성하는 입장입니다. 그래도 반대의 여론도 충분이 있을수 있다고 봅니다. 님처럼 많이 배우신 분들이 한국 근대사에 오점에 대해서 더 잘 아실테니까요. 


진짜 보수라면 나중에 풀어야할 숙제입니다. 저는 전에 말했다시피 전주비빔밥님께서 싫어하는 당에서 조금씩 일도 했었습니다. 물론 공식 채널은 아니지만요. 그렇게 한이유는 제가 새누리를 좋아서가 아니라 조금더 세상이 발전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한겁니다. 냉정하게 보시고 조금이나마 도와주신점 매우 감사합니다. 비빔밥님 ^^


근데 한가지 더 덧붙이자면 아무리 전, 현직 대통령이 싫어도 이명박근헤는 자제해 주시면 어떨까 싶은데요 두 대통령은 성향도 완전히 다르고 또 서로 견원지간입니다. 또 물론 비하하는 의미도 있구요. 저 또한 일베에서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 비하하는거 굉장히 싫어합니다. ^^;

전주비빔밥

2016.12.29 00:25:01

고마워하실 필요 없구요. 적어도 바흐님은 일베충은 아니라는 판단이 있었고 저도 생각하고 있었던 소위 오만한 진보에 대해서 생각하고 있었던 차 님이 쓰신 글이 나름의 합리적 근거를 가지고 있다고 동감도 했기 때문에 편을 든겁니다. 


저도 12년도 대선때 우리 MB께서 사대강하고 자원외교로 많이 해 쳐드셨기 때문에 당연히 문재인이 될줄 알았는데 박그네가 떡하니 된거 보고 내 방문을 부셨던 기억이 나네요. 근데 어느 순간 지났을까 유투브로 대선 토론회를 몇번 봤었는데 볼때 그 느낌, 이정희가 박그네를 몰아부치는 모습, 남쪽정부라고 하는 모습들을 보는데 조금 시야를 달리해서 보니까 그때 통쾌했던 기분이 사라지고 투표권은 가져서 투표는 하겠지만 정치에는 딱히 관심없는 사람들이 보기에 어떨까 싶으니 


결국 좌좀 이새끼들이 팀킬을 한거라는 판단이 오드라구요. 지금도 그렇지만 그때도 진보쪽 경향을 띄던 공신 강성태도 SNS에 남쪽정부? 내가 잘못들은거죠? 하면서 이정희 국가관에 대한 의구심을 드러낸 모습도 상기되었구요. 


결국 물론 썩어빠진 새누리를 욕하는것도 필요하지만 속칭 아가리 진보에 대한 날카로움도 견지해야 겠다는 생각도 가지게 되었습니다. 전에도 있었잔아요. 님도 말했었던가 김현이 대리운전기사 때리는거 기사도 나고 문희상이라고 이하니 친척도 취업청탁 받았지, 김형식이라고 지금 살인교사 혐의가 확정되서 감빵간놈도 있고, 


무엇보다 서로 피튀기며 싸우더니 2013년초였나 국회의원 연금법 아주 신속하게 통과시켜서 지들끼리 해처먹는거 보고 아 이 정치인 개새끼들은 입보수 입진보에 정도만 다른 두 도둑놈들이 모여있구나하고 단정짓게 되더라구요. 


그래서 전 그때 이후로 두 메이저 정당에 절대 표를 안줍니다. 님이 먼저 욕먹기를 무릅쓰고 커밍아웃 하셨으니 저도 해보죠 저는 정의당 지지자 입니다. 통진당 빨갱이 새끼들 종북으로 규정하고 박차고 나왔고 노동자들을 위한 '성숙한 사회민주주의' 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입니다. 심상정, 노회찬, 이런 국회의원들은 그래도 신뢰가 가는 편이기도 하구요. 


논리와 사실로서 제대로된 올바른 자유민주주주의 토대 위에 참된 사회민주주의 국가가 꽃피는 세상이 오기를 고대합니다. 


마지막으로 이명박근네는 포기 못하겠습니다. 이건 그냥 언어유희로 치부하십쇼. 


더쓰고 싶은데 졸려서 못쓰겠습니다. 잘쉬세요 

마이바흐

2016.12.29 12:23:16

알겠습니다. 어쩔수 없네요 그럼  ^^; 좋은 생각과 의견 감사합니다. 맛점하세요 ~

미상미상

2016.12.28 13:03:34

개인감정으론 양측 다 비호감입니다만 동영상도 보지 못했고 가치도 못 느끼구요 무슨이유였건 폭력이나 불륜이 있었다면 그 자체로 옳지 못하고 그 외에 전후관계나 두 사람에 대해 알지 못하는 대중이 누가 어떻다 판단하기엔 정보가 너무 부족하고 적절치 않다는 생각은 있네요.

마이바흐

2016.12.28 13:31:59

예전에도 두 남여가 여기서 만나서 사귀었다가 깨지고서 여기서 완전 난장판 만들었었는데요. 저도 그때 여자말만 듣고 남자가 스토커인줄 알았는데 남자말도 들으니 또 분간도 안되고 남여관계는 도통 모르겠어요. 저도 여친있는데 만날때 그래서 항상 조심해야겠다는 생각해요 ㅋㅋ

전주비빔밥

2016.12.28 13:43:49

그거 기억 납니다 ㅋㅋㅋㅋㅋ 여름쯤 이었나요?

마이바흐

2016.12.28 22:46:02

여름 직전이었을 거에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3] 캣우먼 2017-01-23 11160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48978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53987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71893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9297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85231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22554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47273 10
53954 남자친구가 이단종교에 빠졌다는 것을 알게 되었을 때 [14] 뮤미니 2017-03-12 632  
53953 학원 선생님을 좋아해요.. [11] 베리또 2017-03-12 613  
53952 썅년한테 속았다 [4] 파루토치 2017-03-12 755 1
53951 전 연인 빨리 잊는 방법 알려드릴게요 [4] 다솜 2017-03-12 829  
53950 결혼생각중인 남자친구 부모님 [4] 단비 2017-03-12 562  
53949 친구와 우주 [5] 5년 2017-03-12 315 3
53948 머리속의 복잡한 것들을 정리해보기 [15] 쌩강 2017-03-12 590  
53947 신입 직딩 고민.. [6] 다솜 2017-03-12 464  
53946 경주가는길이예요- [2] 4000m걷기 2017-03-12 257  
53945 같은 것을 보지만 다르게 이해하는 [6] 생크림커피 2017-03-12 471  
53944 주말 스몰톡 로멩가리 2017-03-12 201  
53943 마음 접어야 할까요... [3] 아하하하하하하 2017-03-12 496  
53942 토요일 오전 독서모임 함께해요~ [1] 키스미플리즈 2017-03-12 207  
53941 당신은 숲을 먹고 꿈을 이야기했다 [6] 네모난달 2017-03-12 321  
53940 변심. [1] 모과차 2017-03-12 323  
53939 아기엄마친구들 [18] lovesick 2017-03-11 656  
53938 19) 이게 진짜 한국여자들의 모습이군요 [9] ethihad 2017-03-11 1207  
53937 무료한 토요일에 주절주절 [2] dope175 2017-03-11 287  
53936 만나면 만날수록 정리가 되네요 ㅋㅋ 이제는굳바이 2017-03-11 339  
53935 19금 남자분들 저이게 너무심각한고민인데요 [2] 언제나 최선을 2017-03-11 10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