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172

2015년에 나온 에세이 태도에 관하여, 책의 마지막 대담에서 저 이렇게 끝을 맺었었지요


다섯 가지 태도를 합쳐서 있는 방향의 최선은자유 같아요. 자유라는 개념이 요즘 같은 시대에서는 가장 흔하게 거론되지만 알고 보면 가장 호사죠. 얻는 품이 가장 많이 들어요.” 


말은 다음 책에 대한 예고가 되었고, 2016 가을과 겨울을 지나오며 자유로울 세상에 나왔습니다


이 에세이는 사랑과 글쓰기가 가르쳐준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어떻게 글을 쓰게 되었는지, 글을 쓰게 된 후 있었던 일들, 글을 쓰면서 겪는 다양한 일상과 희로애락에 대해 풀어갑니다. 또한 사랑에 있어서는 그 사람을 잊어야 할 때 우리가 해야 할 일과 흠뻑 사랑에 빠져야 하는 이유 등을 말합니다. <태도에 관하여>에서 궁극의 가치로 꼽은 가치 - 자유. 


자유롭게 살아가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세상의 시선에 지지 않으면서, 나 자신에게 지지 않으면서 나의 삶을 지켜나가려면 어떻게 해야하는 걸까요.

개인으로서의 가치와 작가로서의 가치를 모두 담아, 아무리 생각해도 '자유'만큼 중요한 것은 없음을 말하고 싶었습니다. 


현재 온라인서점에는 판매 중이고요,

제 생일 1월 27일 즈음부터 오프라인 서점에 진열이 될 예정입니다. 

고맙습니다 : )


임경선 올림. 


 



킴살앙

2017.01.29 19:44:01

원래도 작가님 책은 내용도 좋지만 소화하기가 쉬웠는 데, 이번 책은 뭔가 더 높은 차원의 쓰기 실력(?)으로 더 글이 편해진 것 같아요. 덕분에 스스로를 반성하기도 했네요^^; 척만 하지 말고 더 노력해야겠어요. 작가님이 책에 쓰신 것처럼:)

새해에도 건강하세요

킴살앙

2017.01.30 09:45:38

추천
1

(휴대폰에서 하트 하나 찍었는 데, 입력이 안 되었나 봐요OTL하트 빼면 서운서운ㅋㅋㅋㅋ)

Garden State

2017.02.15 02:03:24

저는 임경선님. 에세이 너무 좋아요

바로 내친구 친한언니 나의이야기 같고, 피부에 와닿아요

읽을 땐 몰랐는데, 소설 <나의남자>도 강렬하게 머릿속에 남아서 떠나질 않더라구요

그런 힘이 있는 것 같아요. <자유로울 것> 도요.

특히나 전 후반부의 이야기들이 너무 좋았어요.

건강이 허락하시는 선에서 자주 책 내주세요^^

늘 응원해요.

p.s

1. 책 너무 이뻐요, 편집디자인팀에게 경배를!

2. 마틸다의 다음 책은 언제나오나요?

로렌팍

2017.04.18 11:59:53

아... 에세이는 자칫하면 내용도 문체도 진부해지기 정말 쉽다고 생각하는데 임 작가님의 에세이는 한결같이 너무 좋고 작가님다워요♥
책 속에 나오는 연애소설들 다시 다 찾아 읽고 싶어졌어요
<나의 남자>보고 감정이입해 밤잠 설쳤던 기억
<기억해줘>에서 전 주인공의 어머니의 인생이 넘 이해가 갔어요 <어떤날 그녀들이>는 20대 나와 주변의 연애들 그 내밀한 속내까지 엿볼 수 있었고 그당시 이글을 읽었다면 내감정에 좀더 솔직해지고 자유로웠을텐데 생각했어요 지금이라 지난 연애에 대해 재조명할 수 있어 기뻤습니다
늘 화이팅입니다:)

나용희

2017.05.05 10:28:46

나, 용희에요 경선님. 조금전 트위터에서 올린 사진 보고 답을 하고 싶었는데 할 줄을 몰라 이거저거 눌러 보다 여기까지 왔습니다. 한국가면 꼭 책 사서 읽어보고 연락드릴게요 ^^. XOXO.

얼렁뚱땅

2017.06.18 12:12:45

아무튼 나는 지금 그런 마음가짐과 지향점을 가지고 에세이를 작업 중에 있다. 말은 참 쉽게 하지만, 에세이를 ‘잘’ 쓰는 일은 서두에 썼듯이 보기보다 꽤 어려운 일인 것이다. 

---

꽤 어려운 일임에도, 항상 느끼지만, 임 작가님은 참 잘 하시는 일!  

응원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1702 1
»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2452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0476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5184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3448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462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644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224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8555 10
54892 am i 조울증? [10] 뾰로롱- 2018-06-12 484  
54891 버닝을 봤어요! (스포 있음..) [3] 십일월달력 2018-06-11 470  
54890 남친이 너무 좋아 고민이에요 ㅠㅠ [1] 아하하하하하하 2018-06-11 678  
54889 머(more) 특이한 쪽으로 진화중 [6] 뜬뜬우왕 2018-06-11 395  
54888 뜬금없지만..?기초 화장품 추천ㅎㅎㅎ [4] 두려움과인내 2018-06-10 571  
54887 자존감이 낮아서 연애가 힘들어요.. [3] 빈빈 2018-06-10 732  
54886 Where's my bliss? [2] 나무안기 2018-06-09 433  
54885 가고싶던 회사로 이직을 성공했습니다.. 다만 예전 직장에서 겪었던 ... [5] 마미마미 2018-06-08 825  
54884 스타벅스 이프리퀀시 교환해요! 헤헤 [5] 썸머♥ 2018-06-08 432  
54883 이 사람이랑 살면 행복하겠다 .. [3] 아하하하하하하 2018-06-08 1075  
54882 Where am I, now? [2] 나무안기 2018-06-08 349  
54881 blue cat blues. [4] 예쁘리아 2018-06-07 431  
54880 인종차별녀의 최후 로즈마미 2018-06-07 316  
54879 3개월만에 인사이동 이야기가 나왔습니다. [9] 셀린느 2018-06-06 742  
54878 대학교는 위험해, 이 중 하나의 스킬을 가져가렴 [6] 로즈마미 2018-06-05 733  
54877 아빠 엄마 [1] 로즈마미 2018-06-04 400  
54876 어딜가도 예쁜 계절. [7] 몽이누나 2018-06-04 763  
54875 남성우월주의 모계사회? 헬조선에서 빨리 결혼하고 싶다면 장모님을 ... [5] 칼맞은고등어 2018-06-04 787  
54874 정말 오랜만에 왔어요..ㅋㅋㅋ [2] 김성현 2018-06-04 365  
54873 결혼하면 좋은점 알려줌 [3] 로즈마미 2018-06-02 1670  
54872 오늘부터 하복인데? [1] 로즈마미 2018-06-01 483  
54871 혹시 카네기코스 들어보신분 계신가요? [2] 4월에내리는비 2018-06-01 526  
54870 그리운 옛날 [4] 봄냉이 2018-06-01 630  
54869 도망 [2] 십일월달력 2018-06-01 441  
54868 결혼정보회사 가입하지 말아요 사람냄새 2018-06-01 824  
54867 사람찾기 [3] allysun 2018-06-01 618  
54866 등산 [5] attitude 2018-05-31 484  
54865 숏컷_ [11] 뜬뜬우왕 2018-05-31 617  
54864 그지 같은 회사 퇴사했습니다!!!!! [12] 지닝 2018-05-31 1008  
54863 항문성교가 보편적인가요? [24] 지나인 2018-05-31 1918  
54862 연봉낮은 남친 [21] 도레미123 2018-05-31 1457  
54861 신형 그릴 [2] 로즈마미 2018-05-30 278  
54860 세번의 만남 그리고 끝맺음 [7] 아임엔젤 2018-05-30 1009  
54859 최근 신기한 경험을 했습니다. (다소 질문) [2] 설레니서레 2018-05-30 866  
54858 생각도 행동도 묵직한 사람이 되고싶은데 [3] 골든리트리버 2018-05-29 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