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231

연애 트라우마

조회 589 추천 0 2018.02.07 02:56:20
퇴근하자마자 너무 졸려서 30분만자야지한게 일어나니 새벽2시가 되있어요.
원래 낮잠?은 잘 안자는데 오늘은 꿈까지꾸며 거하게 잤네요.
꿈속에서 사귀는 사람들이 사라지는 꿈을 꿨어요.
등장인물들은 지금남친 말고 전에 만났던 사람인데
누군가와 헤어졌던 경험들은 나에게 두려움으로 깊숙히 남아있다는걸 다시 확인한 순간이었죠.
그래도 꿋꿋이 잘만나고 다니는 나를 칭찬하면서
다시자야겠습니다


뜬뜬우왕

2018.02.07 08:23:44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는 ㅎ
칭찬은 좋은것이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추천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200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024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2981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1030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5763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3980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5174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6974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274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9115 10
54951 남친은 바람바람바람 [17] 임미연 2010-07-19 13199  
54950 주변 사람의 말이 거의 다 맞죠 왜;; [4] 흔들리는 2011-04-26 13190  
54949 부담되는말들. [6] 스머프 2011-03-27 13172  
54948 회사에서, 상사에게 말할때, [5] imagination 2007-07-06 13166  
54947 나랑 놀사람 ! [2] self_service 2005-03-07 13150  
54946 그나저나... [2] 모모 2006-11-13 13120  
54945 ... [8] 아악 2009-07-07 13107  
54944 연애 잘 하는 남자(엄청 깁니다 : 스압주의) [92] saki 2012-04-02 13087 17
54943 남자친구가 애정결핍인거 같아요... [10] 커피빈 2011-03-11 13078  
54942 이제 진짜 정리할 때 [8] love mode 2007-12-27 13018  
54941 나의 구순열 흉터 [6] 개똥벌레 2010-10-07 12912  
54940 힘들어요..너무많이.. [4] 리라꽃 향기 2005-06-12 12909  
54939 선릉역 근처 맛집 [4] 보리 2008-03-07 12892  
54938 침대에서의 눈물 [16] 마크로라이드 2013-09-14 12878  
54937 [re] 말이 나왔으니 말인데요 [13] 캣우먼 2006-11-19 12865  
54936 건강하게 성관계를 가지는법을 알려주세용 [7] 마이쭈가조아영 2014-10-25 12859  
54935 카톡만 보내고 만나자고 안하는 남자 [8] fish 2013-07-04 12841  
54934 예전엔 충격이였지만 지금은 오히려 도움이 되는... [2] BonJovi 2008-03-11 12806  
54933 짝사랑, 이젠 답답합니다(상담 요청 ㅎ) [11] 2007-07-10 12759  
54932 봄나무님께 - 특강료 반환드립니다. [4] 캣우먼 2014-03-31 12758 2
54931 아직 생기지도 않은 일로 고민하는 제가 싫어요. [12] 리니 2010-07-16 12722  
54930 저 확실히 외로운거겠죠?ㅜ.ㅜ [3] liebchen24 2009-07-09 12721  
54929 유쾌한데 유쾌하지 않는 기분.. [6] 지노 2011-05-14 12718  
54928 캣우먼도 사람이었구나.. [3] 웃긴데훈녀 2009-01-30 12718  
54927 시험 감독관 보좌 [1] 유토피아 2004-02-04 12691  
54926 남자분들. 전 여친이 계속 붙잡으면 어때요? [14] 콩나물 2013-08-24 12682  
54925 5살 연하 썸남 어떻게 공략할까요ㅠㅠ [14] milktealove 2012-02-18 12625  
54924 Thank You file [8] 토끼굴 2011-09-26 12532 1
54923 잠수부와 나비 (부제: 연락없는 남친의 속마음 및 대처법) [2] 기버 2012-06-04 12490 14
54922 과외 학생에게 고백받은 후기입니다. [120] 부대찌개 2014-04-30 12475 11
54921 ★ 가을맞이 벙개 - 2012년 9월 15일(토) 오후 6시 <장소확정> ★ [79] 대갈장군 정! 2012-09-03 12457  
54920 영화벙개 수정공지.(인원공지) 가라뫼토 2012-01-16 12454  
54919 무릎뒤, 오금이 미친듯이 아플때 - 치료법? [6] HoneyRose 2010-07-15 12432  
54918 소개팅 후 카톡만 하는 남자.. [9] bumblebee 2014-02-09 12415  
54917 비가 한동안 내렸으면 좋겠어요. [3] 바그다드까페 2011-04-22 123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