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new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488

ㅜㅜ 포경안한걸 문제로 삼고싶은게 아니라요..

 

 

같이 성관계시에

 

사정 전에 나오는 쿠퍼액 있잖아요..

 

그 냄새가 너무너무 심해요 ㅠㅠㅠ 행주 쉰냄새? 같으면서도 뭔가 많ㅇ ㅣ비릿함 ㅠㅠ

 

예전에 사겼던 남자친구도 포경안했는데 이 정도는 아니었거든요?

 

 

근데 이번 남자친구 샤워하는것도 보고 샤워하고 나서 관계 맺는데..

 

샤워할때도 꼼꼼하게 다 씻더라구요 .. 두눈으로 똑똑히 봤음 ㅠㅠ

 

근데 그 껍질 벗겨서도 씻고 껍질 다시 닫아놓구..

 

쿠퍼액 나오잖아요 ㅜㅜ(게다가 남자친구는 쿠퍼액이 좀 심하게 많이 나오는 편?)

 

냄새가 너무 심해요 ㅠㅠㅠ... 이건 왜 그런걸까요..

 

한번씩 입으로 해달라고 요구하는데..

 

진짜 입으로 해주고싶어도 냄새가 너무 심해서 못해주겠어요.......

 

원인이 뭘까요... ㅠㅠ?



Sookie

2011.07.11 20:34:33

섹스앤더시티에 보면 먹는 음식에 따라 그럴 수 있다고

생식을 먹이려 시도해보는 에피가 있었죠.

의사선생님한테 물어봐야 제일 정확하지 않을까요?

선악

2011.07.11 20:37:01

그런건가요ㅠㅠ? 남자친구가 체형은 마른편인데 고기도 잘 먹고 야채랑 채소도 잘 먹는 편이거든요...

그런데 왜 이런지 모르겠네요... 병원가자는 말을 쉽게 못꺼내겠어요; 민감한 문제인지라;;

Snooze

2011.07.11 20:37:07

"비밀글 입니다."

:

선악

2011.07.11 20:39:24

저도 속옷을 안갈아입는건가? 하는 생각에 이틀 연속으로 해본적도 있는데;; 속옷은 갈아입던데 ㅠㅠ

 

위생상이라기보다 식단의 문제인건가요.. 진짜 맘은 해주고파도.. 냄새가 너무 심해서 못해주겠어요 ㅠㅠ 그래서 쉽게 흥분하는 남친덕에 일부러 임신드립치면서 꼼꼼하게 쿠퍼액 다 닦고 콘돔 끼우고 애무도 제대로 못하는 편 ㅠㅠㅠㅠ

가라뫼토

2011.07.11 20:43:00

추천
1
19금)
친구한테 들은바로는 평소에 안씻어서
냄새가 벤거라고 ㅠㅠ

평소에 잘 씻으라고 하세요
그날만 잘 씻지 말구 ^^

선악

2011.07.11 20:51:48

그런건가요ㅠㅠㅠㅠ.... 샤워도자주한다고하던데ㅠㅠㅠㅠㅠㅠ문제의원인은모르겠지만 꺼려지는건 사실..ㅠㅠㅠㅠ

가라뫼토

2011.07.11 21:29:56

추천
4
정확히 말씀드리면 여성의 질염과는 틀린데 쿠퍼액 자체는 무취입니다

냄새가 나는 이유는 귀두 사이 그 주름 진곳을 잘 씻어주지 않아

그곳에 쌓인 지방질 같은 것들 때문ㅇㅔ
냄새가 나는 거예요

그래서 냄새가 심한 것이니

평소에 진짜 잘 씻어주시러고 말씀드려요

몸만 댜충 씻지 말고
그거 할때만 씻는다고 만사가 아니니
평소에 저주 그곳 청소를 잘해줘야
냄새가 베지 않으니 그렇게 하세요

평소 안씻고 그거 해달라고 할때 니 냄새 니가 맡아보라고 일침을 가하심이 옳은 줄 아뢰오

Sookie

2011.07.11 21:31:36

덧붙여 남성용 세졍제도 있사옵니다.

가라뫼토

2011.07.11 21:36:13

수키님 넘 잘아셔서 부끄럽사옵니다 쿨럭

Sookie

2011.07.11 22:14:41

아는 것이 힘입지요. 음험험. ㅋㅋㅋ

스웨터

2011.07.11 20:53:27

제 생각엔 군대만 다녀와도 잘 씻기에

같이 병원 가보세요 ㅎㅎ

저는 관계맺기 시작했을때 어머니가 비뇨기과에 정기적으로 가라고 말씀하셨었답니다

재갸

2011.07.11 21:13:08

추천
1

고래잡는 것을 원츄합니다.ㅋ

남친분 이십대시죠? 그렇다면 걍 포경수술을 해버리는게 가장 깔끔해요.

자세한 사항은 '재갸'님의 글을 검색해 보시면 엄청나고 실용적인 후기가..

이것은 자폭인겨~~ㅋ

scat

2011.07.11 21:15:33

숭고한 희생입니다.

선악

2011.07.11 21:26:36

저도 남자친구가 포경을 안해서 냄새가 나는가 싶은데 ㅠㅠㅠ 인터넷 찾아보니까 성인은 발기전에도 그곳이 크기때문에 자연스럽게 포경되는 경우가 있따더라구요 ㅜㅜ 저번남친도 그랬거든여.. 그래서 냄새안나는가 싶기도하고 ㅜㅜ

 

현 남친은 발기후에만 커서 그렇게 자연포경이 안되나 싶기도 해요... 근데 남자친구가 올해 29인데..ㅠㅠㅠ

재갸

2011.07.11 21:35:18

자연포경은 그냥 발기가 됐을 때, 잘 드러만 나면 문제가 없는 거여요. 대부분의 남자들이 이렇기 때문에, 굳이 포경수술을 할 필요가 없는 것이구요~ 남친분도 아마 굳이 수술을 할 필요는 없을 거여요.

다만, 냄새의 경우에는 제가 생각하기에는 한 70%이상은 역시 위생상의 문제일 것이구요~ 윗분 말씀대로 평소에 잘 안 씻어서 그런게 거의 맞다고 보시면 되요. 이게 생각보다 되게 귀찮거든요. 물론, 글쓴이님이랑 관계를 갖을 때에는 당연히 잘 씻겠지만 말이죠. 그리고 남은 30%정도의 경우, 특정 질병을 갖고 있을 부분과 이것도 아니라면 체취일 수도.......ㅡ.ㅡ;;;

 

아마 위생상 문제가 거의 맞을 거여요. 근데, 경험상 확실히 고래를 잡는게 위생관리하긴 비교도 안 되게 편해요. 뭐 구성애 아줌마는 성감대가 떨어지니 어쩌니 하시지만, 나 같으면 그냥 그런 조그만 성감대를 택하느니, 수술을 하겠어요!! 더군다나, 남자는 성감대 좋아봤자, 더 안 좋을 것 같구요. 흠...... 아..전 어쩔 수 없는 수술이었습니다만.ㅡ.ㅡ;;; 여튼, 깨끗이 구석구석 잘 닦기란, 정말정말정말 귀찮은건 틀림 없어요.

 

그나저나, 나 뭐니? 비뇨과 의사도 아니면서...흠.

그리고 29이란 나이는 결코 늦은 나이가 아니라는 말을 마지막으로 던지면서 쫑냅니다.ㅡ.ㅡ;

선악

2011.07.11 21:43:36

감사합니담 ㅠㅠ 이런 주옥같은 댓글을.. ㅠㅠ

어휴 ㅜㅜ 일단 말이라도 한번 꺼내봐야할듯 하네요...ㅜㅜ

선악

2011.07.11 21:32:01

방금 글 올리신거 봤는데 너무 재밌게 잘 읽었어요; ㅎㅎ 웃으면 안되는데 하는 생각과 함께 빵빵 터짐; ㅎㅎ

휴 ㅜㅜ 수술하면 정말 위생관리가 편할거같긴 하거든요 ㅠㅠ?

제 남동생도 나이차이가 많이 나는 지라 수술 전과 후 모습 다 알고 제가 키우다시피 했는데 ㅠㅠ

너무 답답하네요; 이 이야기를 어찌 꺼낼지; ㅎㅎ

가지

2011.07.11 21:14:23

ㅋㅋㅋㅋㅋㅋㅋ재갸님때문에 웃었어요

근데 병원가보시는게 나을거같아요 여자도 질염있으면 냄새나고 그러잖아요. 남자도 비슷하지않을까요??

Moby-Dick

2011.07.11 22:17:48

추천
2

깨끗이 안 씻어서 그래요.99%   .. 근데 남자가 불청결해서가 아니라, 구조상 깨끗이 씻기가 어려움. 면봉으로 하지 않는 이상

깨끗하게 도려냄을 권해드립니다.   (근데 포경안한 거길 오랄 하라고 여친한테 권하고 싶을까 ~)

절대고독의세계

2011.07.12 07:47:08

추천
0

"눈꼽이 자주 끼는 데, 눈을 깨끗이 씻기가 어려워요. 구조상 깨끗이 씻기가 어렵네요.

눈꺼풀을 깨끗하게 도려내야 할 것 같아요."

절대고독의세계

2011.07.12 07:56:48

추천
0

위생 문제로 포경을 한다는 건 잘못된 편견입니다.

한국의 많은 남자 아이들이 지독한 편견의 희생양이 되었죠.

 

어렸을 때 편도선 수술도 유행했었죠.

편도선이 자주 부어서 아프다고 편도선을 잘라내는 짓도 서슴없이 했었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618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32700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70498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75284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93445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1447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06791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43426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68802 10
54481 19) 첫 경험 원래 이렇게 아픈가요.. [20] fall in love 2012-11-15 243941  
54480 장편소설 [기억해줘] 출간을 나흘 앞두며. file [6] 캣우먼 2014-10-11 109877 4
54479 <월요일의 그녀에게>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3] 캣우먼 2014-11-17 94362 1
54478 사귄지 1년! 키스를 피하는 여자친구. [20] han0107 2007-12-26 62651  
54477 가을이 분다 [3] 우쭈쭈 2011-10-03 61178  
54476 화양연화 [6] walkaholic 2011-07-28 59454 2
54475 구입할 수 없었던 경선 님의 책이 eBook으로 출간됐습니다. [19] 밝은산 2011-11-24 57625 4
54474 돌아선 사람의 마음을 되돌리는 방법 [7] 한글 2011-08-27 57173  
54473 잊혀지는 것 [2] yellowhale 2011-09-04 55698  
54472 <이기적인 특강 16탄>글 쓰는 프리랜서는 어떻게 지탱되는가 [107] 캣우먼 2014-11-12 52090 1
54471 회사 관두고싶다 했더니 한달정도 쉬다오래요 [18] 장군 2011-09-11 49770  
54470 매력녀 :) [2] Bertilla 2011-07-08 49163  
» (19금)ㅠㅠ 남자친구가 포경을 안했는데요... [21] 선악 2011-07-11 46532  
54468 <캣우먼>이기적인 특강 2탄 공지에 대한 사전공지 [14] 캣우먼 2012-04-02 45880 2
54467 바람도차지고 마음도차지네요 깡총깡총 2011-09-22 41411  
54466 이 연애에서 두려운 것 하나. [15] 리춘 2011-08-19 41010  
54465 마음이 두근거리는 예쁜 말 리스트! [13] 오버금지요청 2011-09-10 40985  
54464 <이기적인 특강>제2탄 : 디지털의 미학 / 진중권 교수님 편 [95] 캣우먼 2012-04-15 40183 2
54463 밀린 숙제하는 기분. [13] 쥴. 2011-09-19 39040  
54462 친구녀석 [2] NA 2011-07-18 38032  
54461 이별 후 읽어보면 좋은 책 좋은 구절.. [2] 롸잇나우 2011-09-19 37691  
54460 Bad Religion - Overture & Sinister Rouge - Live at the ... PSB 2011-07-04 36943  
54459 자우림도 신보를. [2] 쥴. 2011-09-15 36747  
54458 못났다 정말~; [1] 태권더블유 2011-06-21 36674  
54457 소개팅 (주선) 후기 + 뒤늦은 벙개 후기 [4] Water Game 2011-09-26 36054  
54456 <이기적인 특강 7탄> '고종석의 여성론' [83] 캣우먼 2013-02-04 35628  
54455 엄청 큰 블랙헤드 [5] 십장생 2011-08-07 35369  
54454 (19) 잘은 모르겠지만 [2] 치자단무지 2011-06-10 35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