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408

제목이 지나치게 자극적인건 아닌지요? ^^

근데 저 정말 예전보다 30%의 노동력으로 살림하거든요.

저는 어려서부터 여자가 너무나 아무것도 안하고 마나님처럼 메니큐어만 칠하는것도 싫고

그렇다고 매일 살림하면서 반찬 여러가지 만들고 얼굴엔 찌개 만드느라고 송공송골 땀방울 맺히는일상만!

사는것도 참 싫더라구요.  그래서 이것저것  생각도 해보고 그랬는데 얼마전부터는 정말 30%정도

노동력만으로 살림하고 살아요. 허쥴슨생의 지극히 사적인 살림노동력줄이기.

 

1. 일단 직거래.

 

일단은 직거래를 하세요. 저같은 경우는 배준걸의 생채식 다이어트의 고품질 농산물을 애용중이에요.

마트는 과일이고 채소고 뭐든지 대용량에 수입산이 많고  군것질거리가 널려있서 출입을 안하는게 좋은것 같구요.

자신만의 직거래 리스트가 있어야하는것 같아요. 일단 직거래하면 농산물 품질이 좋으니까 뭘해도 맛있어요.

현미에 콩만넣고 쌈싸먹어도 맛있음 -ㅅ- . 마트에 안가는것 자체가 시간을 참 줄여주는것 같아요

 

여기서잠깐, 좋은 야채 판별법은요. 좋은 야채는 그냥 둬도 썩지 않고 수분만 날아가서 마르기만 하거든요

부패하는건 농약을 너무 심하게 했거나 나쁜것일 경우가 많대요~

좋은 야채는 집안에 오래둬도 부패하지않으니까 음식쓰레기도 줄구요.

 

직거래와함께 각종 소스 (된장 고추장)도 시골에서 가져온 고품질로 구비하시면 대강 넣어도 맛있음.

건강의 70%는 섭생이고, 음식맛의 70%는 식재료의 품질인것 같아요!

 

 

 

2. 전기레인지.

일단 가스렌지에서 나오는 유해가스때문에 머리안픈게 없으니 그 자체가 노동력이 줄고요 .

(중앙일보 이번 월요일 기사 : 음식조리할때 마시는 유해가스도 폐암원인

http://joongang.joinsmsn.com/article/aid/2012/05/14/7797464.html?cloc=olink|article|default )

 

알람 자동꺼짐 예약기능이 있어서 직거래 농산물과 고추장넣고 정수기나 전기포트에 물끓여넣으면

15분이내에 찌개나 국같은거 완성되는듯해요. 진짜 좋습니당

그리고 청소도 용이하고요 전기레인지 주변부까지도 항상 깨끗해서 주방 전체가 깨끗하니까 청소 노동력도 줄어욧

 

백화점 세일때 4구세일 많이 하는데 한국요리엔 절대적으로 3구가 유리하니까, 꼬옥 3구 구입하시길!

 

3. 생채식

 60%생채식을 원칙으로 살면 사람이 오래~ 산다고 하더라구요.

샐러드, 껍질채 과일먹기, 불린현미, 생견과정도 먹으면 좋더라구요

생채식하면 쓰레기도 줄고 준비시간도 줄고 여러모로 좋아요 ㅎㅎㅎ

 

생채식 이후 칼에 관심이 가던데요 미니초퍼, 작설감 좋은칼 이런거 있으면 훨씬 좋아요

저같은 경우는 체중감량은 그다지 엄청나지 않았는데 컨디션이 정말 좋아졌어요

요즘 아침에 상쾌하게 일어나고 잠들고 정말 행복합니다요~~~~

 

몸은 정신이나 감정보다 똑똑해서요. 

생채식을 하면 해독할게 많은사람은 해독 다 시키고나서감량된다네요. 우오오!   

감량보다는 컨디션조절을 위해서 생채식을 60%정도 해보세요!!

 

4. 현미를 가까이. 과일야채통채로 먹기.

 

통채로 먹으려면 일단 껍질채로 먹기위해서 잘 씻어야겠죠?

그리구 질좋은걸 껍질채, 아님 껍질만 살짝벗겨서 먹어야하니 직거래가 최고최고!!

약간의 사치를 부려 부엌자체에 친해지려면 주방 세제도 잘 쓰면 좋은것 같은데..

후르츠앤패션 쿠치나 자몽향 정말 좋더라구요 ~~ 요건 정말 조금만 써도 세정이 쫙!

 

그리구 현미를 가까이 해보세요 영양분이 손실이 덜되서 현미밥, 불린현미, 현미떡, 현미강정맞추기등등

현미를 잘 구비해두시면 조금만 먹어도 배불러서 주방일이 줄어요 현미떡으로 떡볶이해먹고, 구워먹고,

떡국도먹고, 현미강정으로 간식으로 먹고, 불린현미는 샐러드에 넣어먹고 그냥먹고요!

 

 

5. 대방의 싱크리더.

별 4.5개 주고 싶네요 0.5점 깍은것은 일단디자인이 평이하구요(불만임ㅋ) 가끔 뚜껑이 낄때가 있어요.

그것갖고 0.5점 깍은건 너무한가요. 넹....0.3점 감점하도록 하지요. 정말 거의 완벽한 제품같아요 ㅋㅋㅋ

우리나라에 아직 이것보다 잘 갈리는거 없다는데요.

전기세도 안들구요 자동으로 갈리고 자동으로 꺼져요

그냥 블렌더와 휴롬 생각하시면 되요. 휴롬이 맷돌원리라서 분쇄가 곱게 되잖아요.

이것도 음식물을 그렇게 갈아서 거의 죽처럼 만들어서 버리는것이라서..

음식물 쓰레기를 안 버려도 된답니다 -ㅅ-  계란껍질도 꽤 갈려요

피스타치오 껍질, 닭뼈같은건 원래 음식쓰레기 아닌거 잘 알구 계시죠

조금 고가이고, 아직 중소기업 제품이라서 홍보가 덜 되었는데 저는 정말 만족하고 있어요

우리나라가 oecd국가중 몇안되는 쓰레기 해양투기국이래네요 -_-

이건 죽처럼해서 버리는거라서 친환경이라고 해염

 

 

 

6. 식기세척기.

네, 식기세척기도 있으면 정말 편하더라구요

밀레가 좋다는데 저도 아직은 아파트것 쓰고있음.

밀레는 좀 대용량이라서 꺼려지는데 좋은 식기세척기 공유해염~

 

 

7. detail

주방의 노동력은 디테일에서 달라지는것 같아요

wmf 냄비중에 손잡이 전혀 안뜨거운게 있는데 그것도 좋고.. 안뜨거운 손잡이 있는 냄비가 좋은듯

나무보다는 실리콘에다 받침대있는 주방도구 있음 편해요

밀폐용기는 좀 무겁지만 파이렉스 쓰거든요 밀폐가 잘되서 보관이 잘 되니까 손질한번 해두면 보관이 길어서 좋구요

전기포트는 필수!! - 면류 요리할때 굿~

 

 

8. 반조리 식품과 친해지기

 

한살림 반조리 식품도 좋더라구요!  한살림 반조리식품에 야채 와르르 넣어서 국끓여드세요

독일건강빵은 밥대용으로좋은데 냉장실에 두면 오래먹어요

건강빵도 배달이 되는것 같던데 인터넷으로 빵 배달해 드시는분 계신가요?

각종과일얼려두고서 아이스크림이나 쉐이크 대용으로 입 심심할때마다 먹구요.

현미떡,강정도 맞춰두면 좋더라구요 떡볶이같은거 먹고싶을때 야채듬뿍넣고 현미떡넣고

시골고추장 넣고 시골매실청넣으면 환상의맛 +.+

그리고 생강차, 레몬차같이 간단한차 두시면 좋아요.

 

 

 9. 약간의 사치.

 

저는 이렇게 하니까 예전보다 많이 노동력이 절감되고 좋은것 같아요

나름 요리가 취미라서 아줌마에게만 미루긴 싫었는데

요새 천식도 치유되고 다시 요리도 이것저것 하게되서 넘 좋아요 ^^

 

절감된 노동력과 생채식,저가공식으로 줄인 식비는

린넨워터, 쿠치나세제같은 생활에 활력을 주는 향에 투자하고 있습니다.

 

여러장행주, 수세미같은거 모두 세탁기에 넣고 한번씩 쫘악 돌리면 늘뽀송!

 

 

 10. 현재 필요한 음식부터 정하기!!

 

자신에게 맞는음식을 알고, 그 음식에 맞는 레시피를 확보하고, 레시피 반복으로 나만의 요리를 하나씩

만들어가고 그에맞는 조리도구를 구비하는게 주방을 고즈넉~ 하게 유지되게 하는것 같아요.

로베르 아르보라는 유명한 프랑스 요리사도 주방에 냄비 2-3개랑 후라이팬 2갠가만 갖고 가정식 하신대요.

 

저도 씹는 식감 좋아해서 밀가루 못끊은거였는데  이제는 채식베이킹해보려구요

견과류와플같은거 해보려구  작은오븐, 와플기계구입예정이에요.

 

요리 스튜디오를 꾸준히 다니고 6개월정도 다닌후, 6개월간 연습하기를

한 5년하면 주방도사가 된다고 합니다. 가끔씩 바람쐬러가서 레시피하나씩 배워와도 좋을듯해요

저는 rawfooder라서 raw요리를 배우려구하는데 전주리씨 스튜디오 좋대요

피부에 아무것도 안바르는 전주리씨의 피부를 네이버에 검색해보세요 -0- 뙁!

 

 11. 홈메이킹 참고도서

양태오의 이사하는날

가도쿠라 타이나의 타니아의 작은집

대니서의 집

배준걸의 생채식 다이어트

친환경 살림백과

헬렌니어링소박한밥상

문숙의 자연치유

각종 현미중심 책들

 -이런거 가정시간에 안배우고 뭐했니 ㅋㅋㅋㅋ ^^ 지금이라도 알게되서 다행이에요

 

결론.  

생채식과저가공식이 몸에 좋잖아요

직거래와 시골 장,매실청,생강차등등을 구비해둬서 마트출입시간을 줄이고

전기레인지, 전기포트, 정수기로 단숨에 요리하고...

싱크리더로 음식쓰레기 모두 버리고

고품질 적게먹기로 하니까 저는 개인적으로 만족스럽습니닷

남은 시간엔 커피마시고, 책도보고, 대화도하고...

린넨워터도 뿌리고, 허브도 키우고 할 시간이 나네요 당연히 책도봐야죠 ㅋㅋㅋ

 

 

 

 

- 지극히 사적인 허쥴선생의 효율주방 포스팅 끝-

 

 

-

 

 

 

 

 

 

 

 



종현

2012.05.16 21:10:39

이 게시물을 추천합니다.

대추차

2012.05.16 21:35:39

와 유익한글 고마와요! 

그런데 몇가지 궁금증~

1) 직거래는 어떻게 하나요?바로 생산자에게 연락해서 구입?아니면 카페나 생협과 같은 곳과 연결해서 구입하나요? 전 얼마전에 생협이랑 흙살림 가입했거든요. 

2) 씽크리더 - 요거 어떻게 구입하나요? 찾아보려니 없네요.. 가격은 얼마나 하는지도 궁금하고. 따로 씽크대 뚫어서 설치해야하는거 같은데..


식기세척기랑 전자레인지는.. 사려니 돈이..^^:; 저가공식과 생채식 한번 해봐야겠어요. 쥴님 감사감사^^ 


쥴.

2012.05.16 21:51:53

종현// 아유, 나름 정성들여서 집약적으로 쓴건데 추천댓글까지 감사하네요 도움이 되셨음해요 ^^

저 이렇게 하니까 넘 좋더라구요

대추차// 넹. 저는 주변 지인이 소개해준곳에서 과일이랑 딸기잼같은거 배달해먹구요.

배생다까페에는 직거래농가의 번호가 있어서 바로 주문하고 배달해먹어요. 최고에여 정말~

씽크리더.. 아뇨 씽크대 전혀 안뚫고 설치만하면 되요  이거없이 어떻게 살았나 궁금.

식기세척기와 전기레인지//솔직히 고가인데, 명품백보다 저렴하구요. 독일산은 15년씩 쓰니까..

오히려 고가여도 투자가치가 있는것 같아요 집은 아름다워야하고, 집에서 refresh하는것보다 소중한게 없다는

생각을 갖고 사는 가치관의 소유자라서요 ^^

 

 

Akrasia

2012.05.16 22:23:52

쥴.님의 글을 매번 흥미롭게 메모하며 보고있어요! ;)
싱크리더.. 요거 물건이네요~!! 이런 게 있는 줄 몰랐어요~
그럼 그냥 배수구에 음식물찌꺼기를 넣으면 곱게 분쇄되어 물과 함께 흘려보내는 건가요? 궁금합니돠. ;)

초록산

2012.05.17 01:39:54

와, 진짜 글만 읽어도 건강해지는 느낌인데요?  ^_^ 좋은 글 감사합니다!

픽슈

2012.05.17 01:57:03

우와.. 결혼할 날이 멀었다 생각하고 사는 처자인데 살림살이 하고싶은 생각이 퐁퐁~ 완전 꼼꼼히 읽었어요ㅋㅋㅋ믓찌십니다!!

제이J

2012.05.17 10:51:13

스크랩해둘래요~~ (혼자사는 처지라 살림이랄 것도 없지만 정말 유익한 정보네요^^) 

사현

2012.05.17 10:57:54

우왓, 쥴님 감사합니다. 전기렌지에 이어 싱크리더, 새로운 세계네요^.^

쥴.

2012.05.17 11:51:55

akrasia// 아이구 제가 감사하네요 ^^ 분쇄가 다 되어서 물에 흘려보내도 무방한 상태로 만들어주는 기계에요

세상에서 젤 싫은게 음식쓰레기 아닐까요?  그건 누구나 싫은건데 그걸 처리해주는 기계라니 홍익인간 스피릿 ㅋㅋㅋ

초록산// 님의 닉넴만 봐도 건강해지는 기분이에요 ^^ ㅎㅎ 도움이 되셨으면 더할나위없이 기쁘겠습니다 ^^

픽슈 // 네 이렇게 살림하면 살림 그거 별거 아니더라구요..! 레시피까지 하나씩 배워와서 연습하면 나날이 재밌어질듯해요

제이j// 그래주신다면야 제가 기쁘죠 ^^~ 나중에 살림하실때 도움되시길 ^^ ~

사현// 새로운 세계죠? 저도 그 두가지랑 식기세척기, 전기포트없이 살림하는건 상상도 못하겠어요

생활필수가전으로 곧 등극할 품목들이에요 전기레인지와 싱크리더 ㅎㅎ

밍기뉴

2012.05.17 11:55:14

쥴님은 참... 살림꾼이어요.

쥴님 때문에 예전 글 보고, 전기레인지 백화점서 가격 보고 깜놀했다는 ㅡ.,ㅡ

 

쥴.

2012.05.17 12:02:44

그렇죠 아무리 15년쓴다고해도 가스레인지에비하면 정말 고가에요

게다가 세일안할때사면 정말 비싸죠. 저는 지인통해서 세일해서 사서 다행같아요.

천식때문에 꼭 필요했던터라 구입했는데 이렇게 효율적인 아이일줄은 몰랐네요

s267094

2012.05.17 15:21:57

저도 요새 살림하는 재미가 생겨서용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우리나라 음식쓰레기 많이 배출하는 시스템인 것 같아요. 맛있는 밑반찬들이긴 해도 너무 짜구요.

저염식! 무소금,설탕,밀가루 실천하고는 있는데 어려워용 ㅠㅠ 그리고 빵끊기가 힘들구요 ㅠㅠ

너무너무 감사한 글 , 고맙습니다.

생채식! 이거 해봐야겠어용 ㅎㅎ 저는 한그릇 음식들 추천! 설거지도, 음쓰도 잘 없구요. 외국에 비해서 우리나라 음쓰 너무 많이 나오는 것 같아서 안타까워요 ㅠㅠ

저도 화초많이 키우는데, 바질 키우려구요 ㅎㅎ 그리고, 방울토마토 키우는데 기대중이어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sort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789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723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4000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2017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681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5026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6186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793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3755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0127 10
55407 What a coincidence - 인연과 우연. [18] 롤링스톤즈 2012-10-08 10221 26
55406 연애 중 괴로우신 분들을 위한 베리베리 스몰팁. [15] 3호선 2012-05-21 10271 24
55405 은근히 눈이 높은 사람들 [25] 앙드레몽 2012-04-02 10674 22
55404 앞 페이지의 영어 공부 어떻게 하냐는 글을 읽고... [17] DonnDonn 2012-03-19 10056 20
55403 20대 후반~30대 초반의 싱글 여성분께 드린 쪽지 [60] plastic 2014-05-20 10855 19
55402 결혼 - '그럼에도 불구하고' [32] 갈매나무 2012-12-13 9932 17
55401 연애 잘 하는 남자(엄청 깁니다 : 스압주의) [92] saki 2012-04-02 13125 17
55400 안타깝고,무섭네요. 해밀 2014-05-13 4263 14
55399 잠수부와 나비 (부제: 연락없는 남친의 속마음 및 대처법) [2] 기버 2012-06-04 12602 14
55398 화장품과 피부관리에 대한 썰. 수정완료. [44] askdeer 2012-01-03 12130 14
55397 학교 도서관 정문 앞에 대자보를 붙이고 오니 [62] 원더걸 2013-12-17 7248 13
55396 삶이 만만치 않다고 느껴질 때 읽어봄직한 글... [6] 바둑이 2012-06-14 8434 12
55395 <캣우먼>글 임의로 삭제했습니다. [21] 캣우먼 2012-06-12 8472 12
55394 공창제가 대안이 될 수 없는 이유 [13] 눈사람 2012-01-17 18810 12
55393 과외 학생에게 고백받은 후기입니다. [120] 부대찌개 2014-04-30 12546 11
55392 봉봉2님께 [16] 애플소스 2014-03-04 5546 11
55391 용기냈어요. [11] 누누 2013-10-23 6163 11
55390 여러가지 생각을 하게 만드는 글(펌) [4] 제비꽃 2012-12-21 7321 11
55389 지금 와서 하는 생각이지만 [10] 담요 2012-08-22 7022 11
55388 '혼자'를 누리는 일 [14] 러브어페어 2014-04-29 8498 10
55387 아직 인연이 안 나타나서 그래요 [18] 앙드레몽 2012-10-08 11089 10
55386 [펌] 나이 들어 늦게 깨닫게 되는 우리 삶의 진실 [6] plastic 2012-06-15 6764 10
55385 (수정) 가르치려고 들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50] sunflower 2012-05-27 6202 10
55384 loveable한, 말랑말랑 가벼운 상태 만들기 (퍼온글) [12] 녹차쉬폰 2011-05-05 31628 10
55383 마이바흐 [23] 모험도감 2017-03-02 1118 10
55382 "20년 지나도 뜨거운 사랑 있다." [38] Adelaide 2015-02-05 6016 9
55381 '생각으로' 라는 닉네임이 되게 익숙했는데 역시나는 역시나네요 [37] 다아시 2017-03-02 1240 9
55380 콘돔 이야기가 하고 싶어서요. [12] 헤르다 2014-05-19 6224 9
55379 어이가 없네요. [29] 석류알 2013-12-18 6405 9
55378 알고 있으면 유용한 사이트~ [14] 너는 완성이었어 2012-10-25 7696 9
55377 이런 연애 [27] 갈매나무 2012-06-15 7437 9
55376 <캣우먼>편지 고맙습니다. [17] 캣우먼 2012-05-15 5662 9
» 허쥴선생 노동력 절감형 부엌 [12] 쥴. 2012-05-16 4845 9
55374 젊은 보수 [116] 너는 완성이었어 2012-12-20 6876 9